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네이버, 동영상 플랫폼 ‘플레이리그’ 출시 예고

네이버가 준비하고 있는 동영상 오픈 플랫폼 ‘플레이리그’가 10월 5일 베타서비스 오픈을 목표로 준비하고 있다.

플레이리그는 네이버 아이디만 있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동영상 오픈 플랫폼으로 스마트폰에서 찍고 바로 업로드할 수 있으며, 카테고리로 맛있는, 귀여운, 유익한, 훈훈한, 자랑할, 웃긴 등 형용사로 카테고리를 분류해 서비스를 운영할 예정이라고 한다.

플레이리그 관계자는 “네이버 플랫폼을 활용한 콘텐츠 유통과 적절한 보상 시스템을 통해 새로운 동영상 콘텐츠가 대중에게 쉽고, 간편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했다.

네이버는 3일 플레이리그 베타 서비스 사전 안내 페이지를 오픈하며 샘플 영상을 공개했다. 향후 6주간의 베타서비스 기간을 거쳐 연내 정식 서비스를 소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벤처스퀘어 에디터팀 editor@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