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네이버, ‘DEVIEW 2015’를 9월 14일, 15일 이틀에 걸쳐 서울 코엑스 그램드볼룸에서 개최

국내외 개발자 간 기술과 경험을 공유할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컨퍼런스인 ‘DEVIEW’가 8회째 막을 올린다.

DEVIEW 2015 (1)

네이버는 국내외 개발자들이 한데 모여 생생한 개발 현장의 경험과 기술을 공유하는 ‘DEVIEW 2015’를 9월 14일, 15일 이틀에 걸쳐 서울 코엑스 그램드볼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참가 신청은 26일, 27일 이틀간 DEVIEW 2015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되며, 지난해 불과 몇 분만에 조기 마감됐던 선착순 신청 방법 대신, 양일간 참가 신청을 받은 이후 추첨을 통해 선정된2천여 명을 초청할 계획이다.

올해로 8회째를 맞는 ‘DEVIEW2015’는 국내외 IT 기업 및 세계 유수의 대학 엔지니어들이 발표자로 참여한 가운데 로봇, 빅데이터, 검색, 테크 스타트업 등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10개 분야, 총 48개 세션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 컨퍼런스에는 네이버 검색에 대한 데이터마이닝, 대용량 분산 처리 등의 개발 경험과 기술을 공유하는 자리가 처음으로 마련됐으며, 네이버 웹툰에 실제 적용된 웹 효과툰, 라인의 애플워치 개발 방법 등 다양한 분야의 네이버 개발자들이 발표자로 다수 참여해 현장의 생생한 개발 노하우를 전할 예정이다.

또한, 최근 각광받고 있는 첨단 로봇 분야와 관련해, 휴머노이드 로봇 플랫폼인 ‘HUBO’의 성과, 시속 22km로 1시간 동안 달릴 수 있는 ‘MIT cheetah’ 등 로봇에 대한 국내외 산학 현장의 개발 경험도 이번 컨퍼런스에서 접할 수 있다.

이번 행사의 키노트에 나설 Naver 송창현 CTO는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탄탄한 실력을 갖춘 국내외 IT기업 엔지니어들의 개발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고 협업해, 함께 동반성장 해나가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네이버 개발자 지원 프로그램 ‘Naver D2’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DEVIEW’행사는 2008년부터 해를 거듭하며 매년 2천여 명의 국내외 개발자 및 기업들이 참여하는 개발자 컨퍼런스로 성장했다.

글/ 벤처스퀘어 김상오 shougo@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