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화웨이 아너 7i, 성능 좋은 후면 카메라? 앞으로 돌려 쓴다!

거의 모든 스마트폰은 앞과 뒤에 각각 카메라를 갖고 있지만, 대부분 앞쪽 카메라가 뒤쪽 카메라보다 제원이 떨어진다. 전면 카메라는 화상 통화나 셀프 카메라(이하 셀카) 사진을 찍는 용도로 쓰다보니 고성능 카메라를 넣지 않았던 것. 때문에 전면 카메라로 사진을 찍은 사진이나 영상에 적잖이 실망한 이들을 위로하는 제품을 화웨이가 선보였다. 

↑화웨이 아너 7i (사진:화웨이 웹사이트)

화웨이 아너 7i의 후면 카메라는 평소 다른 스마트폰처럼 뒤를 향해 있지만, 이용자가 원한다면 후면 카메라로 앞을 찍을 수 있도록 180도 플립업되는 것이 특징이다. 1천300만 화소, f/2.0 밝기의 렌즈, 자동 노출, 자동 화이트밸런스, 자동 얼굴인식, 자동 스마일셔터 등의 기능을 그대로 살려 셀카는 물론 여러 각도에서 색다른 연출 사진을 찍을 수 있다. 후면 카메라를 이용할 때 전면 카메라보다 빛이 적은 저조도 환경에서 더 뛰어난 품질의 사진을 저장할 수 있는 것은 물론 플래시도 함께 앞쪽으로 돌릴 수 있어 어두운 곳에서도 셀카 사진을 찍을 수 있다.

↑화웨이 아너 7i 플립업 카메라 (사진:화웨이 웹사이트)

그런데 아너 7i는 카메라를 들어 올리는 것만 독특한 게 아니다. 지문인식 센서를 본체 앞이나 뒤가 아닌 옆에 붙인 것. 이에 대해 중국 인터넷 매체인 기즈모 차이나는 전면 홈버튼을 통해 관련 기능을 이용하는 것보다 훨씬 편리할 것이라는 예상을 내놨으나 실제 이용 경험은 아직 알 수 없는 상태다.

5.2인치 풀HD 디스플레이, 옥타코어 스냅드래곤616 프로세서, 3GB 램, 32GB 저장공간, 3100mAh 배터리, 듀얼심, 4G LTE 등을 담은 아너 7i는 지난 주부터 중국에서 사전판매를 시작했다. 중국 이통사 버전에 따라 1599위안(한화 약 29만원)부터 1899위안(한화 약 35만원)까지 여러 모델로 예판 중인 아너 7i 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화웨이 홈페이지에서 자세히 살펴볼 수 있다.

글/ 테크G 김남욱 liverex@techg.kr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