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스마트 강원’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 출범 100일 맞아 비전 선포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는 18일 출범 100일을 맞아, 강원도를 혁신하고 새로운 변화를 이끌 ‘스마트 강원’ 비전을 선포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 김진태 국회의원을 비롯해 도의원, 유관 단체 기관장, 미래창조과학부, 창조경제추진단과 김상헌 네이버 대표이사 및 임직원, 입주기업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격려사에서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의 노력이 벌써부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모습을 보니 앞으로의 센터의 활동이 더욱 기대된다"며 “센터를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좋은 아이디어와 아이템이 발굴되고 실현되어 강원도가 창조경제의 중심에 설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는 강원도의 전통산업에 네이버의 최첨단 ICT기술을 융합해 기존의 산업을 혁신하고, 모바일을 통해 강원도의 지리적 한계를 뛰어넘어 글로벌 시장 진출이라는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겠다는 목표를 내세웠다. 창조산업 1번지로 육성하겠다는 전략이다.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

더불어 고부가가치 헬스케어 산업 전환 촉진, 강원 농업의 스마트팜 구현 및 글로벌 판로 개척 지원, 빅데이터를 활용한 스마트 투어 서비스를 통해 강원도 관광 산업 활성화를 지원한다.  
 
한종호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장은 "강원도는 국내 최고의 청정 자원환경과 미래형 생태산업에 필요한 요소들을 겸비하고 있다"며 "헬스케어, 농업, 관광 등 강원도의 전략산업에 모바일과 글로벌을 접목해 신성장 산업의 길을 제시하겠다"며 "새로운 성장의 기틀을 마련하기 위해 숨가쁘게 달려온 혁신센터는 앞으로도 강원도가 가진 무한한 잠재력을 꽃피울 '스마트 강원'을 만들기 위해 더욱 매진하겠다”고 전했다. 

글/ VentureSquare 전아림 arim@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