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O2O 홈케어 서비스 스타트업 ‘브랫빌리지’ 투자유치 성공

모바일, 인터넷, 기술기반 전문 투자사 케이큐브벤처스는 O2O 홈케어 서비스 업체 브랫빌리지에 투자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투자유치는 시드단계 투자로 비공개를 요청했다.

브랫빌리지는 택시 서비스인 이지택시의 창립멤버이자 전 리모택시 방성민 대표를 주축으로 설립된 스타트업이다. 이지택시에서부터 손발을 맞춘 멤버들로 구성돼 O2O 사업에 필요한 체계적인 운영 관리 역량을 보유했다. 현재 택시 비즈니스에서 체득한 경험을 홈케어 사업에 적용한 지역기반 O2O 홈케어 서비스 ‘닥터하우스’를 운영하고 있다.

‘닥터하우스’는 집과 관련된 다양한 서비스들을 간단한 정보 입력 후 신청하면 제휴된 가장 저렴하고 가까운 업체와 연결해주는 모바일 서비스다. 수리, 설치 등 빈도수가 잦은 홈케어 서비스부터 대규모 인테리어까지 클릭 한번으로 국가에 등록된 공인 전문가를 소개받을 수 있다.

고객들이 문의해 오는 각종 문제에 대해 신뢰할 수 있는 업체와 표준화된 가격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를 경험한 소비자의 평가가 기술자 개개인의 수익에 영향을 주어 전체적인 서비스 향상을 도모하는 방식이다.

더불어 지속적인 운영 안정화를 통해 서비스 범위를 확장해 나가는 한편, 빠르게 성장하는 홈케어 시장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후속 투자 유치를 위한 제반 활동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방성민 브랫빌리지 대표는 “닥터하우스를 통해 단순한 중개를 넘어 집과 관련된 모든 문제를 가장 빠르고 편리하게 해결하는 토털 홈 케어 서비스 플랫폼으로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투자를 이끈 케이큐브벤처스의 정신아 파트너는 “브랫빌리지는 O2O 홈케어 사업을 위해 필요한 업계 이해도와 운영 역량을 갖춘 팀”이라며, “그간 수요와 공급자간의 간극으로 높은 니즈에도 원활한 서비스가 이루어지지 못했던 홈케어 시장을 혁신하고 새로운 영역의 O2O 플랫폼으로 자리잡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글/ Moana Song moana.song@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