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대통령배 전국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5일 전국 결선 개막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사)한국이스포츠협회(사무총장 조만수)가 주관하는 ‘제7회 대통령배 전국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의 전국 결선이 오는 8월 5일(수), 7일(금), 14일(금) 서울 서초 더블유(W)타워에 위치한 넥슨 아레나에서 개최된다. 

대통령배 전국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는 아마추어 이스포츠 선수들이 활동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여, 프로 선수와의 균형 잡힌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된 대회다.

이번 대회는 지난 4월 말에 지역 예선을 시작하였으며, 8월 초 지역대표 선발전을 거쳐  8월 5일부터 16개 광역 시도를 대표하는 각 종목의 선수 300여 명이 참가하는 전국 결선이 펼쳐진다. 참가 종목은 정식 3종목(리그오브레전드, 서든어택, 하스스톤)과 시범 1종목(스페셜포스)이다. ‘하스스톤’은 개인전 32강으로 진행되고, 나머지 종목은 단체전 16강 토너먼트를 통해 승자를 가린다. 

대회 입상자들에게는 총 4,100만 원 규모의 상금이 지급되며, 정식 종목 부문별 1위 팀 및 개인에게는 문체부장관상이 수여된다. 또한, 정식 종목 부문별 입상실적 점수를 합산하여 종합우승을 거둔 지역에는 국무총리상과 대회 우승 트로피가 수여된다. 프로 선수와의 특별 경기·사인회, 경품 이벤트 등 다양한 행사 마련도 이번 대회에는 정규 대회 이외에도 관람객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들이 마련된다. 

개회식과 폐회식에는 아마추어 선수들의 뜨거운 경쟁을 응원하기 위해 ‘리그오브레전드’ 프로 선수들이 출동한다. 개회식이 열리는 5일에는 에스케이(SK)텔레콤 소속 프로게임단인 티원(T1)의 ‘페이커’ 이상혁과 ‘벵기’ 배성웅이 대회 참가선수들과 특별전을 치르고, 14일에는 ‘마린’ 장경환과 ‘울프’ 이재완이 특별전과 함께 사인회를 한다. 

전국 결선 주관 방송사인 스포티브이 게임스(SPOTV Games)는 결선이 진행되는 5일, 7일, 14일을 ‘케이이지 데이(KeG Day)’로 지정하고 각 종목별 주요 경기를 생중계할 예정이다. 

문체부 최보근 콘텐츠정책관은 “이번 대회를 통해 지역 이스포츠의 네트워크 구축과 저변 확대를 위한 기틀을 세우고, 이스포츠가 생활 스포츠로서 많은 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라는 인식을 더욱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