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씸플, 콘텐츠 판매 플랫폼 ‘포스타입’ 출시

“합리적인 수익 분배를 통해 창작자들이 적절한 보상을 받을 수 있고, 나아가 더 좋은 콘텐츠를 꾸준히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동기를 부여하는 새로운 플랫폼이 필요하다” 스타트업 심플이 가진 사업비전이다. 

스타트업 씸플은 7월 17일 개인 콘텐츠 판매 블로그 플랫폼인  포스타입의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다.

씸플은 기존의 포털을 비롯한 많은 콘텐츠 유통 플랫폼들의 높은 판매 수수료와 창작자들에게 다소 불리한 계약 조건이 창작 의욕을 떨어뜨리고 신입이나 아마추어들의 진입을 어렵게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포스타입은 블로그를 기반으로 하여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친숙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 포스팅한 어떠한 콘텐츠로도 직접 수익을 낼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인데, 창작자는 게시물의 원하는 부분을 판매하거나 무료로 공개해 후원을 받을 수 있다.  

여기에 과감히 창작자가 수익의 80%를 돌려받을 수 있는 정책을 택했다. 이는 결제∙정산 시스템을 기술적으로 개선하여 운영비와 수수료를 최소한으로 낮출 수 있었기 때문이다. 

7월 31일부터는 서비스 정식 오픈 기념으로 대학생과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한 재미난 이벤트(쇼미더전공 : 너의 전공을 보여줘)를 개최한다.

앞으로 웹툰이나 영상 등 각 콘텐츠 성격에 맞는 기능과 디자인, 개인 브랜딩이 가능한 테마 등의 서비스를 차례로 선보이며, 9월에는 전용 모바일 앱도 출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벤처스퀘어 에디터팀 editor@venturesquare.net

 

글/ Moana Song moana.song@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