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판도라TV, 모바일 방송 ‘플럽’ 서비스 곧 시작

판도라TV가 모바일 개인 방송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할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판도라TV가 8월 초 출시 예정인 플럽(Plup) 서비스는 누구나 쉽게 버튼 하나로 방송이 시작되고, 시청자들이 좋아하는 MJ(Mobile Jockey)에게 ‘별’을 선물할 수도 있는 유료아이템 모델이 적용돼 있다.

플럽의 기존 라이브 방송 플랫폼과 가장 큰 차별화 요소는 별도의 장비 없이 누구나 스마트폰을 이용해서 방송을 할 수 있다는 점이다. 

연예인과 1인 미디어 유명인은 물론이고 일반인들도 스마트폰을 들고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방송을 하는 MJ가 될 수 있다는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이미 상표권 등록까지 마친 플럽은 지난 20일 전략적 제휴를 체결한바 있는 클라이믹스의 모델, 패션 분야의 셀럽은 물론 1인 미디어 제작자들이 MJ로 참여할 예정이다.

판도라TV 황준동 CTO는 “플럽 발표를 통해 판도라TV는 VOD 서비스와 LIVE 서비스를 동시에 서비스 할 수 있는 동영상 플랫폼 기업이 되었다.”며 “유튜브는 물론 카카오TV, 네이버TV캐스트, 아프리카TV와의 경쟁도 자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최근 개편한 판도라TV 앱은 국내최초로 동영상을 세로보기와 페이스북과 같은 자동재생 기능을 추가한 결과, 기존 앱 대비 동영상 스트리밍이 40% 가까이 늘었다고 발표했다. 판도라TV 앱은 곧이어 촬영한 영상을 바로 업로드 하는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다.

글/ Moana Song moana.song@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