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케이큐브벤처스, ‘고전 5미닛’ 모네상스에 7억원 투자

모바일, 인터넷, 기술기반 기업 전문 투자사 케이큐브벤처스는 문학 콘텐츠 서비스 기업 모네상스에 7억 원을 투자했다고 22일 밝혔다.
 
모네상스는 인문학적 지식을 모바일에 최적화된 영상 콘텐츠로 재창조하는 문학 콘텐츠 서비스 기업이다. 다양한 지식을 5분 영상으로 전환하는 ‘리미디에이션 컴퍼니(Remediation Company)’를 표방하며 현재 다음카카오와 협력해 모바일 인문 지식 동영상 서비스 ‘고전 5 미닛’을 서비스하고 있다.
 
모네상스는 삼성경제연구소에서 국내 최고의 지식서비스로 평가 받은 콘텐츠 플랫폼 ‘세리CEO(seriCEO)’를 제작한 핵심 인력들로 구성됐다. 강신장 대표는 ‘세리CEO(seriCEO)’를 이끌며 인문, 경영, 경제 등 다양한 분야에 총 1만 개에 달하는 지식 동영상을 제작한 바 있다.


 
현재 모네상스가 선보이고 있는 ‘고전 5미닛’은 동서양의 고전을 5분 영상으로 만든 모바일 서비스다. 분야별 전문가에 의해 엄선된 총 500권의 명저를 권당 5분 내외의 동영상으로 제작한 콘텐츠로, 다음카카오의 콘텐츠 유통 플랫폼 카카오TV, 카카오페이지를 비롯해 카카오톡 채널, 다음앱 메인 화면에서 만나볼 수 있다.
 
모네상스는 향후 세계적으로 통용되는 고전의 특성과 다국어 서비스가 가능한 콘텐츠의 강점을 바탕으로 2016년 중국 진출을 비롯해 글로벌 서비스로 사업을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오는 하반기에는 ‘고전 5 미닛’의 B2B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강신장 모네상스 대표는 “’고전 5 미닛’은 그간 쉽게 접하기 어려웠던 고전에 빠르고 가볍게 즐기는 모바일 문화의 특성을 반영한 새로운 시도”라며, “앞으로 모든 지식을 현대인의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제공해 새로운 형태의 모바일 지식 서비스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투자를 이끈 케이큐브벤처스의 임지훈 대표는 “모네상스의 풍부한 인문학적 지식과 콘텐츠 제작 역량을 모바일에 최적화된 포맷과 콘텐츠로 구현한 ‘고전 5 서비스’를 통해 ‘읽는 시대'에서 '보는 시대'로 전환된 모바일 지식 시대의 새로운 장을 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글/ VentureSquare 전아림 arim@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