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LG전자, 게임에 특화된 고해상도 모니터 2종 출시

LG전자가 게임에 특화된 모니터 라인업 2종을 국내 시장에 내놓는다.

이번에 LG전자가 선보이는 게임 특화 모니터는 울트라HD(3,840×2,160) 해상도의 27형 모니터 ’27MU67’과 21:9 화면비의 34형 모니터 ’34UM57′ 이다.

2종의 모니터 모두 고화질 그래픽의 게임을 실행할 때 화면 깨짐, 끊김 등을 없애고 부드러운 화면을 보여줄 수 있는 AMD의 프리싱크(FreeSync) 기술을 탑재했다. 이와 함께 비슷한 색감의 어두운 색들을 더 선명하게 구별해 주는 ‘블랙 스태블라이저(Black Stabilizer)’ 기능, 버튼을 누르면 게임 장르에 맞게 그래픽을 최적화시켜 주는 핫키 등 다양한 기능도 장착해 게이머들의 편의를 높였다.

16일 출시하는 ’27MU67’은 용량이 큰 울트라HD 게임도 빠르게 즐길 수 있도록 그래픽 처리속도를 50% 이상 높였다. 모니터를 세로로 돌려 쓸 수 있는 피벗 기능도 탑재해, 세로로 돌려 세운 모니터 3대를 연결하면 6,480×3,840 의 초고해상도 게임도 즐길 수 있다.

’34UM57’은 이달 말 출시 예정으로, 21:9 화면비의 WFHD(2,560×1,080) 해상도를 적용했고, 178도의 넓은 시야각으로 색 정확도가 높은 것이 강점이다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