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구기자의 솔직한 리뷰] 오버핏의 매력…벌칸 ‘포켓 자켓’

[ H스포츠=구민승 ] 요즘에는 환절기라서 감기에 걸리는 사람들이 많다. 낮에는 뜨거운 햇살 덕분에 따사롭지만, 햇빛이 없어지면 갑자기 바람때문에 추워지고 있다.

그래서인지 아직 여름을 준비하기에는 옷을 가볍게 입기는 어렵다. 그렇기 때문에 아직도 저녁을 대비해서 아우터를 입고 멋을 내는 코디를 선택하는 것이 필수적이라고 할 수 있다.

이번에는 소비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신진 브랜드 '벌칸'의 신제품 프론트 포켓 자켓에 대해서 얘기를 해보려고 한다. 프론트 포켓 자켓은 2가지 매력을 가진 아우터다.

요즘 트렌트는 트렌치 코트가 아닐까 싶다. 벌칸에서 새롭게 출시한 포켓 자켓의 경우에는 트렌치 코트 스타일의 아우터라고 할 수가 있으며, 카라를 세울 때와 카라를 세우지 않을 때의 매력이 다르다.

카라만으로도 매력을 다르게 줄 수 있다는 것은 패션에 있어서 상당히 유리한 점이 있다. 특히 바람이 많이 불 때는 카라를 세워서 입으면 시크한 매력을 한층 더 뽐낼 수 있다.

그리고 벌칸의 포켓 자켓의 경우에는 살짝 사이즈가 크게 나와 요즘 유행하는 오버핏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라고 할 수가 있다. 그렇기 때문에 코디하기에 편리했다.

오버핏 아우터의 경우 코디를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서 멋이 사는지 멋이 안 나는지 결정이 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트렌치 코트랑 비슷한 디자인이기 때문에 깔끔한 코디와 잘 어울린다.

특히 청바지보다는 슬랙스와 면바지 또는 흰색 바지와 잘 어울린다. 청바지도 연한 청바지와 코디를 하는 것을 추천하는 바이다. 진한 청바지도 잘 어울리지만 연한 청바지와 코디하기 편하다.

오버핏 아우터의 매력을 제대로 느껴보면 헤어나오기 힘들다. 만약 아우터를 찾고 있다면 벌칸의 오버핏 포켓 자켓을 추천하는 바이다.

H스포츠 구민승 byyym3608@naver.com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