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카셰어링 서비스 쏘카, 전자랜드와 MOU 체결

국내 카셰어링 서비스 ‘쏘카‘가 전자랜드와 서비스 제휴를 통해 전국의 약 50여개 전자랜드 프라이스킹 매장에 쏘카존을 마련한다.

쏘카는 전국의 전자랜드 매장 중 24시간 이용자 접근이 쉬운 약 50여개 지점을 우선 선정해 순차적으로 쏘카존을 마련할 계획이다. 서울의 신림점, 용산점을 비롯해 전북, 경북, 경남, 부산 등 전국의 25개 도시의 전자랜드 프라이스킹 매장 주차장에서 쏘카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SOCAR_002 (2)

쏘카는 전국 약 1,500개 지점에서 약 2,800여대를 운영하고 있는 국내 카셰어링 서비스로, 스마트폰 앱을 이용해 365일, 24시간 언제든지 필요한 시간만큼 빌려 쓸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이번 전자랜드와의 제휴를 통해 수도권에 비해 인프라가 부족한 지방에 쏘카를 확대하게됐다.

전자랜드에 마련된 쏘카는 전자랜드를 방문하는 고객과 함께 임직원 및 지역주민들까지 제한없이 이용할 수 있으며, 양 사는 공동 프로모션을 통해 해당 지점을 방문하는 고객 전원을 대상으로 쏘카 1시간 무료이용 쿠폰을 제공할 계획이다.

쏘카 신승호 마케팅 본부장은 “누구나 쉽게 찾을 수 있는 지역의 랜드마크를 통해 지역주민도 쉽게 접근할 수 있고 실제 이용까지 이어질 수 있다는 측면에서 의미있는 제휴.”라며, “지방에서도 카셰어링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다양한 협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아림 arim@venturesquare.net

글/ VentureSquare 전아림 arim@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