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셀잇, 꿀카와 ‘중고차 거래’ 위한 전략적 제휴

중고거래 컨시어지 셀잇과 중고차 거래 꿀카가 ‘중고차 판매’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소비자는 꿀카가 보증하는 차량을 셀잇의 모바일 웹과 앱으로 구매할 수 있게 됐다.

김대현 셀잇 대표는 “중고차 카테고리 오픈에 대한 지속적인 고객들의 요청이 있었기 때문에 이번 제휴가 고객 서비스 만족도를 크게 높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다양한 카테고리의 제품을 안전하게 거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종수 꿀카 대표는 “셀잇과의 제휴를 통해 중고차도 온라인으로 안전하고 간편하게 거래하는 시대를 열 것”이라며 “양사의 협업이 중고차뿐만 아니라 중고거래 시장을 혁신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셀잇은 중고거래 컨시어지 서비스로, 종고거래를 진행하는 모든 부분에 셀잇이 참여해 판매자와 구매자가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을 목표로 한다. 지난해 5월에는 카카오의 투자전문 자회사 케이벤처그룹 자회사로 편입됐다.

라이노브파트너즈는 2016년 설립된 스타트업으로 전문 점검기능사를 활용한 중고차 전문 거래 서비스 꿀카를 운영하고 있다.

글/ VentureSquare 벤처스퀘어 미디어팀 editor@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