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스타트업 추천서, 나는 직장에 다니면서 12개의 사업을 시작했다 출간

‘나는 직장에 다니면서 12개의 사업을 시작했다’는 월스트리트에서 10여 년간 벤처캐피털리스트이자 사모펀드 투자자로 활동하던 저자 패트릭 맥기니스가 금융 위기를 계기로 ‘10퍼센트 사업가’로 변모해 12개의 사업을 이끌기까지의 성공담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

오늘날처럼 샐러리맨들이 불안감으로 하루하루를 보낸 적은 없다. 명예퇴직과 조기퇴직이라는 화두 또한 더 이상 40~50대 중년들만의 몫이 아니다. 취업 자체도 힘들지만 남들이 부러워할 만한 기업에 입사를 해도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시대, ‘앞으로 무엇을 하며 살 것인지, 무엇을 준비해야 하는지’에 대한 생각은 직장 생활의 시작과 동시에 따라오는 고민일 수밖에 없다.

여기, 직장에 다니면서 월스트리트가 주목하는 12개 회사의 오너가 된, 전 세계 샐러리맨의 새로운 롤모델로 부상하는 패트릭 맥기니스가 불안한 미래로 근심하는 직장인들에게 흔들림 없는 내일을 설계할 수 있는 획기적인 인생 전략을 소개한다. 바로 시간과 자산의 단 10퍼센트만 투자해 매달 새로운 월급을 받는 것은 물론 사업가로의 새로운 길을 개척해나가는 ‘10% 사업가 프로그램’이다.

10퍼센트 사업가란 본업을 유지하면서 자신이 갖고 있는 자원의 10%를 새로운 사업에 투자하는 사람을 말한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누구나 안정적인 보수와 근무환경을 놓치지 않으면서도 사업 실패에 대한 리스크를 최소화하고 나아가 연봉보다 더 많은 추가 수입까지 만들 수 있다고 말한다.

이 책은 총 3부, 10개의 장으로 지금까지 쌓아온 커리어에 사업이라는 요소를 끼워 넣어 10퍼센트 사업가가 되는 방법을 알려준다. 굴지의 글로벌 기업들조차 속속 위기에 빠지는 오늘, 10퍼센트 사업가로의 도전은 무모한 도전이 아니라 가장 확실하고 실용적인 선택임을 깨닫게 될 것이다. 또한 저자가 제시한 구체적이고 다양한 방법들은 직장에 다니면서도 미래가 두려운 샐러리맨들에게 희망차고 풍요로운 내일을 위한 확실한 나침반이 되어줄 것이다.

 

글/ VentureSquare 김상오 shougo@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