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슬러시 2016 참여 지원할 스타트업 찾는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혁신센터)가 국내 스타트업의 유럽시장진출 지원의 일환으로 유럽최대 스타트업 컨퍼런스인 ‘Slush 2016’에 참가할 스타트업을 모집한다.

오는 11월 30일과 12월 1일 양일에 걸쳐 진행되는 Slush 2016에는 유럽진출을 계획하는 전 세계 다양한 국적의 스타트업들이 참가하며 창립자, 투자자 및 기술 전문가들이 참석해 전도유망한 스타트업들에게 성공 노하우를 전수한다.

유럽에서 가장 큰 창업 컨퍼런스로 알려진 ‘Slush’는 핀란드의 알토대 창업동아리의 20008 행사가 모태인 것으로 알려져있다. 창업동아리 차원에서 개최하던 행사가 지금은 매년 11월 경 1400여 개의 스타트업이 모이는 이벤트로 성장했다. 지난해에는 약 15,000명이 참석했다.

Slush Conference 행사 이미지

Slush는 유럽에서는 가장 큰 스타트업 컨퍼런스다

Slush 2016은 피칭경진대회와 시드캠프 피칭대회를 통해 투자유치를 희망하는 신생 스타트업 및 추가 투자유치가 필요한 스타트업에게 공식 투자유치 기회 및 입주 기회를 제공한다.

이 외에도 투자자, 소비자 및 바이어를 대상으로 제품을 홍보하는 쇼케이스를 운영하며 사전에 주선된 투자자와의 개별미팅 등 투자유치와 사업제휴를 추진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경기혁신센터는 2010년 이후 창업한 스타트업 및 지역 기관과 전국혁신센터의 추천기업들을 대상으로 9월 21일까지 신청을 받고 있으며, 선정된 기업은 행사 참가비, 부스 임차료, 항공료 및 숙박료의 50%를 지원받을 수 있다.

경기혁신센터는 글로벌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스타트업들에게 해외전시회의 참가할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하면서 실질적인 지원을 하고 있으며, 경기도뿐만 아니라 전국 혁신센터와 연계해 글로벌 진출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

글/ VentureSquare 김상오 shougo@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