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썸에이지, 자회사 다스에이지와 넥스트에이지 설립

모바일게임 ‘영웅 for Kakao’으로 잘 알려진 썸에이지(대표 백승훈)가 게임 개발과 서비스를 위한 자회사 다스에이지(대표 김학조, 민홍기)와 넥스트에이지(대표 서현석)를 설립했다고 29일 밝혔다. 

다스에이지는 중국을 중심으로 한 해외 게임사와 공동으로 게임 개발을 진행하고, 해외 게임을 국내 시장에 배급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넥스트에이지는 지난 5월 썸에이지에 인수된 하울링소프트의 새로운 사명으로 ‘서든어택’과 ‘샌드스톰 for Kakao’를 개발한 서현석 대표가 주축이 된 개발사다

백승훈 썸에이지 대표는 “썸에이지는 회사의 장점을 살려 ‘영웅 for Kakao’ 같은 역할수행게임과 ‘인터플래닛’ 같은 전략게임을 개발하고, 설립한 전문 자회사를 통해 다양한 장르의 라인업을 확장할 예정이다”며, “국내에서의 매출 다양화와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적극적으로 중국을 비롯한 해외 게임사와 공동 개발과 서비스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글/ GAME N COMPANY 게임앤컴퍼니 editor@gamencompany.com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