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네이버 V 라이브, 동영상 자막 제작 서비스 ‘V Fansubs’ 베타 출시

좋아하는 스타의 라이브 영상의 글로벌 팬들 누구나 언어 제한 없이 제작할 수 있는 서비스가 출시된다.

네이버의 브이 라이브(V LIVE)는 동영상 자막 제작 서비스 ‘V Fansubs’의 베타 버전을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용자들은 ‘V Fansubs’에 접속, 자신이 능숙하게 구사할 수 있는 언어를 선택한 뒤 좋아하는 스타의 브이 라이브(V LIVE) 영상을 보며 편리하게 자막을 제작할 수 있다. 여러 명의 팬이 모여 하나의 완성된 자막을 만들어가는 방식이며, 이후 팀 또는 개인별로 자신만의 자막을 만들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될 예정이다.

‘V Fansubs’ 메인화면

‘V Fansubs’를 통해 제작된 자막은 운영팀의 검수를 거쳐 참여한 팬들의 닉네임과 함께 브이 라이브(V LIVE) 웹페이지 및 모바일 V앱에 최종 노출된다,

네이버 브이 라이브(V LIVE) 박선영 이사는 “빅뱅, 방탄소년단, 엑소 등 브이 라이브(V LIVE) 내 주요 채널들의 경우 해외 팬 비율이 평균 80%에 달한다”라며 “이번 ‘V Fansubs’ 오픈을 통해 글로벌 이용자들 모두 스타의 콘텐츠를 언어 불편 없이 감상하고, 나아가 자신들만의 재밌는 자막을 만들어 공유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글/ VentureSquare 벤처스퀘어 미디어팀 editor@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