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컴투스, 2016년 상반기 역대 최대 반기 매출 달성

모바일게임 기업 컴투스[078340](대표 송병준)는 10일 실적발표를 통해 2016년 2분기 매출 1,266억 원, 영업이익 486억 원, 당기순이익 380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7%, 21%, 22% 상승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2016년 상반기 누적 매출과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은 각각 2,617억 원, 1,084억 원 및 844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 30%, 영업이익 43%, 당기순이익 44% 등 높은 상승률로 반기 최대의 실적을 기록했다. 특히, 41%에 달하는 높은 영업이익률을 보이며, 반기 최초로 영업이익 1,000억 원을 돌파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컴투스는 검증된 글로벌 경쟁력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상승세를 이어왔으며, 그 결과 상반기 동안 역대 최대인 2,248억 원의 해외 매출을 기록하며 글로벌 모바일게임 기업의 면모를 다시 한번 확인시켰다.

컴투스는 이런 성장세를 이어가기 위해 자사의 핵심 타이틀인 ‘서머너즈 워’를 글로벌 톱 게임으로 한층 더 성장시키고, 다양한 장르의 신작을 전세계 시장에 선보일 계획을 밝혔다. '이노티아', '히어로즈워2' 등의 RPG와 '9이닝스 3D', '프로젝트 G2' 등의 스포츠 게임을 비롯해 캐주얼과 전략 게임 등 다양한 장르의 신작 라인업으로 차세대 글로벌 시장 확대를 준비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누적 다운로드 4,000만을 기록한 ‘낚시의 신’ 등 글로벌 히트 IP를 기반으로 한 VR 게임도 세계 시장에 출시하며, AR 및 VR 등 새로운 기술 환경의 모바일게임 분야에 대한 연구 개발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글/ GAME N COMPANY 게임앤컴퍼니 editor@gamencompany.com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