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에버랜드-문화창조융합센터, ‘VR 어드벤처’에 적합한 콘텐츠 찾는다

문화창조융합센터가 에버랜드와 함께 “제3회 융·복합 콘텐츠 공모전”의 VR 어트랙션 분야에 응모할 기업과 창작자를 모집한다.

VR 어트랙션 분야는 에버랜드가 파트너사로 참여해 테마파크에 접목할 수 있는 VR콘텐츠를 찾아 캐스팅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테마파크 컨셉에 적합한 가족형 콘텐츠를 중심으로 실사, 애니메이션, VFX 등 제작방법에 상관없이 4D 모션 시뮬레이터에 적용가능한 VR 콘텐츠를 5분 이내로 응모하면 된다.

이용객들이 에버랜드 VR 어드벤처를 체험하고 있는 모습

최종 1팀을 선정하며, 수상팀은 천만 원의 제작지원금과 에버랜드와 VR 관련 사업에 협력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된다.

오는 10일에는 가상현실의 무한한 가능성을 주제로 포럼을 개최하고, 제3회 융·복합 콘텐츠 공모전에 관해 설명회를 가진다. 이날 포럼에는 에버랜드뿐만 아니라 3회전 공모전 중 차세대 애니메이션분야의 파트너로 참여하는 LG전자, CJ CGV VR관련 콘텐츠의 및 플랫폼 전문가들이 참여해 VR콘텐츠의 트렌드와 활용방안에 대해 강연한다.

곽동훈 에버랜드 파크 IT 기획담당 수석은 “4D체어와 콘텐츠를 결합해 비일상적 경험이 가능하도록 반짝이는 아이디어와 몰입감 있는 구성력을 가진 팀을 찾고자 한다”라“4D 모션 시뮬레이터와 콘텐츠를 결합해 지금껏 체험해보지 못한 신선한 아이디어를 구현한 창작자, 스타트업들을 발굴해 상생할 기회를 만들어내고자 한다”고 밝혔다.

융복합 콘텐츠 공모전에 더욱 자세한 내용은 문화창조융합센터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VentureSquare 벤처스퀘어 미디어팀 editor@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