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어벤놈스, 온디맨드 티셔츠 제작 앱 ‘마이;티’ 정식 출시

어벤놈스가 온디맨드 패션테크 플랫폼 ‘마이;티(my;tee)’ 정식 버전을 론칭했다.

마이;티는 개인 맞춤형 티셔츠를 만들 수 있게 돕는 앱이다. 단체 티셔츠라면 인쇄방법도 다양하고 가격도 저렴하지만, 나만의 티셔츠 1장을 인쇄하기 위해서는 그렇지 않다. 이 부분을 해결하고자 만들어진 것이 마이;티다.

더불어 마이;티의 또 다른 목표는 티셔츠를 만드는 데 비용이 드는 부분 이외에도 인쇄소를 직접 찾아다니며 견적을 받아야 하는 번거로움과 일러스트레이터나 포토샵 등 디자인 프로그램을 다룰줄 알아야하는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다.

이를 목적으로 마이;티는 현재 웹툰 작가, 캘리그래퍼, 일러스트레이터 등 전문 또는 아마추어 창작자들이 자신의 작품을 소비자에게 소개하고 그것이 판매되면 저작권료(티마일)를 받는 플랫폼을 마이;티 내에서 서비스하고 있다.

또한, 인쇄 경험이 많은 인쇄소를 섭외하여 고객이 마이;티 앱으로 디자인한 티셔츠에 적용할 수 있는 가장 최선의 인쇄법을 자동으로 찾아주고 있다.

김태훈 어벤놈스 대표는 “최근 장기화된 경제침체로 인해, 소비자들은 합리적이면서도 가치 중심적인 소비를 지향하고 있다”라며 “패션 시장에서도 최근 가격은 저렴하면서도 품질이나 디자인 등 주요 가치는 놓치지 않는 ‘칩 시크(cheap-chic, 실속형 상품)’ 소비가 트렌드고, 바로 여기에 기회가 있다고 생각했다”라고 마이;티 출시 배경에 관해 말했다.

한편, 어벤놈스는 배달 앱 ‘배달통’을 선보였던 김태훈 대표가 지난해 12월 배달통의 핵심멤버 2명과 함께 ‘터치로 바꾸는 편리한 세상’을 목표로 설립한 스타트업이다.

글/ VentureSquare 벤처스퀘어 미디어팀 editor@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