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새 출발’ 넬, 2년5개월만에 전격 컴백

[ H스포츠=구민승기자 ] 국가대표 감성 밴드 넬(Nell)이 오는 8월 11일 컴백을 확정, 새로운 음악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긴 겨울잠에서 깨어난 넬의 ‘ C ‘ 는 2014년 ‘Newton’s Apple’ 이후 2년 5개월만의 정규앨범으로,
​짧지 않은 시간 동안 한 앨범을 위해 쏟아 부은 그들의 열정과 고민의 흔적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특히 이번 앨범은 지난 4월 새로운 보금자리인 스페이스보헤미안 레이블 설립 후 선보이는 첫 작품이라는 점에서 더욱 주목된다.
​넬은 그들의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음반 제작 과정 모두 스스로 기획, 진행하고 있다.

‘C’는 머리는 차갑게 가슴은 뜨겁게 작업한, 넬의 감성이 더욱 단단하게 뭉쳐진 음반.
Chaos(카오스), Conflict(갈등), Confuse(혼란), Contradiction(모순) 등의 주제로 시작된 음악들이 2년 여의 시간을 거쳐 개별의 곡으로 전환, 발전됐다.
​전체적인 표현과 연주, 사운드 구성이 가장 디테일하고 풍성한 앨범으로 볼 수 있다.

스페이스보헤미안 측은 “이번 앨범은 때론 한 여름의 태양처럼, 때론 무더위를 밀어내며 시원하게 쏟아지는 빗소리처럼 다가올 것”이라며
“트렌드를 좇아 유행처럼 흘러가는 음악이 아닌 아티스트 고유의 색채와 신념을 담은 음악이자
2016년 현재 음악씬에 던지는 새로운 제안”이라고 자신했다.

이번 활동의 첫 공연은 8월 12일 2016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에서 진행되며 이후 정규앨범 발매 콘서트 등 많은 라이브 공연으로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사진>  스페이스 보헤미안 제공

H스포츠 구민승기자, byyym3608@naver.com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