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컨버스X나이키, 두 번째 합작…‘컨버스 오클랜드 모던 컬렉션’ 출시

[ H스포츠=구민승기자 ] 창의성과 에너지 넘치는 스니커즈 문화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컨버스(CONVERSE)에서 나이키와의 두 번째 합작품으로 뛰어난 쿠셔닝은 물론 통기성과 경량성까지 강화된 러닝화 컨버스 오클랜드 모던 컬렉션을 출시한다.
 
컨버스 오클랜드 모던 컬렉션은 지난 달 론칭한 컨버스 올스타 모던 컬렉션에 이어 컨버스와 나이키가 만나 두 번째로 선보이는 협업 제품으로, 스포츠 헤리티지의 감성에 현대적인 디자인과 테크놀로지를 접목하여 한층 진화된 모던 디자인 스니커즈로 업그레이드 되었다.
 
컨버스는 1970~80년대 지속적으로 엘리트 운동선수와 코치들과 파트너쉽을 다지면서 스포츠 성능 혁신의 선두주자로서 입지를 굳혔다. 이런 브랜드의 오랜 역사이자 풍부한 스포츠 헤리티지를 기념하기 위한 컨버스 오클랜드 모던 컬렉션은 육상 역사상 가장 위대한 코치 중 한명인 아서 리디어드(Arthur Lydiard)에게 영감을 받아 디자인 되었다.
 
오늘날의 활동적이고 라이프 스타일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업데이트 된 컨버스 오클랜드 모던 컬렉션은 스플릿 니트 어퍼로 구성되어 안정적인 피팅감으로 편안한 착화감을 제공하며, 나이키 하이퍼퓨즈 기술로 최상의 경량성과 통기성을 강화하였다. 충격 흡수가 완벽한 쿠셔닝을 자랑하는 파일론 아웃솔로 유연성을 강조하는 한편, 측면의 스타 쉐브론 로고와 연결 부위에 코팅 방식의 TPU를 적용하여 내구성을 높였다.
 
이번 론칭을 앞두고 컨버스 글로벌 풋웨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이자 부사장인 브라이언 쵸피(Bryan Cioffi)는 “컨버스 오클랜드 모던은 스포츠 헤리티지와 모던 디자인이 융합된 새로운 스니커즈 컬렉션으로 컨버스의 오랜 러닝 역사로부터 시작되어 아이코닉 스니커즈를 새로운 구조와 경량 소재를 사용해 모던 스니커즈로 현대화 시켰다”라며 “컨버스 오클랜드 모던은 우리의 모던 풋웨어 스토리의 연장선이자, 컨버스와 팬들을 위한 다음은 무엇이 될지 기대하게 만드는 매개체가 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컨버스 오클랜드 모던 컬렉션은 블루, 화이트, 그린, 레드, 블랙 5가지 컬러로 다가오는 7월 21일부터 컨버스 명동, 코엑스, 부산 광복 플래그쉽 스토어 및 카시나 홍대 그리고 컨버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www.converse.co.kr)에서 판매가 진행된다.

H스포츠 구민승기자, byyym3608@naver.com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