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킨텍스, 케이샵으로 아시아 리테일 컨퍼런스 연합 구축

리테일 전문 컨퍼런스 ‘K-Shop’을 주최하는 킨텍스는 중국의 C-star, 태국의 RetailEX ASEAN과 ‘아시아 리테일 전시회&컨퍼런스 연합’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C-star는 5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유럽 대표 리테일 쇼 Euroshop의 주최사 메쎄 뒤셀도르프(Messe Dusseldorf) 상해 지사가 작년부터 상해에서 주최하는 행사로, Euroshop을 개최해 온 오랜 노하우를 바탕으로 중국 리테일 시장이 필요로 하는 매장 운영 전략과 제품,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K Shop & C-star Meeting

RetailEX ASEAN은 태국 최대 전시장이자 주최사인 임팩트(IMPACT)사가 싱가포르에 있는 전시 주최사 Globe International Events Consultancy(GIEC)사와 방콕에서 작년부터 개최해 온 행사로, 급성장중인 동남아 리테일 시장에 필요한 매장 인테리어, 설비 제품과 매장 마케팅에 필요한 IT솔루션을 선보이는 대표적인 리테일 행사로 자리 잡았다.

킨텍스는 이번 연합을 통해 각 행사에 단체관을 구성, 2개 이상의 참가업체에 할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며, 각국의 주요 리테일 바이어 참관단을 조직할 계획이다. 또한, 각 행사의 온라인 및 오프라인 홍보자료를 통해 상호 간 정보를 지속해서 공유한다.

킨텍스 김상욱 부사장은 “본 연합을 통해 각 지역의 주요 바이어에게 보다 효과적으로 3개 행사 정보를 노출할 수 있게 되었다”고 전했으며, “K Shop 참가업체 정보가 해외 바이어에게 보다 효과적으로 노출될 수 있도록 3개 행사 마케팅 채널을 적극적으로 활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임팩트(IMPACT)사 총괄 매니저 ‘Loy Joon How’는 “아시아 리테일 시장이 더욱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각국의 기업들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본 연합체 구성에 대한 기대를 표했으며, 메쎄 뒤셀도르프 상해지사 General Manager Axel Bartkus는 “각국의 리테일 시장이 서로 다른 특징을 지닌만큼 본 연합을 통한 정보 교류가 더욱 의미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올해 4회를 맞는 K Shop 2016은 9월 28일부터 30일까지 2일간, 킨텍스 10홀에서 개최되며, 전자상거래 쇼핑 플랫폼, 물류센터, 라스트마일 배송을 주제로 개최되는 국제 행사 LMFKorea와 동기간에 열려 리테일 산업의 전방과 후방을 동시에 다룰 예정이다.

글/ VentureSquare 김상오 shougo@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