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카카오헤어샵, 정식 출시

카카오가 모바일 미용실 예약 서비스 카카오헤어샵을 정식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출시 시점을 기준으로 카카오헤어샵에는 전국 1천 5백여 개의 미용실과 1만여 명의 디자이너가 등록되어 있다. 7월 내 2천 개, 연내 4천 개 미용실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카카오헤어샵은 카카오톡 5.7 이상 버전에서 ‘더 보기’의 ‘헤어샵예약’ 메뉴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헤어샵을 통해 고객은 미용실 검색, 리뷰 확인, 예약 관리를 할 수 있다. 지역과 스타일별 매장 검색과 심야영업, 주차, 유아전용의자 등 특수 조건을 충족하는 미용실만을 골라볼 수 있다.

예약 페이지에서는 디자이너별 예약 가능 시간을 실시간으로 보여준다. 또한, 사전에 스타일별 가격을 확인, 비교해볼 수 있고, 예약과 동시에 카카오헤어샵에서 선 결제 후 방문이 가능하다.

카카오는 “입점 미용실의 안정적인 예약 관리와 노쇼(No Show, 예약 후 나타나지 않는 경우) 비율 축소, 신규 고객 유치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카카오헤어샵 출시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윤정하 카카오헤어샵 태스크포스 팀장은 “기존 시장에서는 이용자와 미용실 모두 각각의 불편함과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라며 “카카오헤어샵은 양쪽의 문제를 동시에 해결함으로써 장기적으로 미용 업계의 성장과 확대에 기여하고자 한다”라고 설명했다.

글/ VentureSquare 김상오 shougo@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