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케이큐브벤처스, 인디 게임 스타트업 ‘플레이하드’에 초기 투자

모바일, 기술기반, 게임 전문 투자사 케이큐브벤처스는 인디 게임 개발사 ‘플레이하드’에 초기 투자했다고 11일 밝혔다.

플레이하드는 스테이지 격파 타입의 모바일 게임 ‘레드브로즈: 붉은두건용병단’을 개발하고 있는 스타트업이다. ‘레드브로즈: 붉은두건용병단’은 스마트 기기에 특화된 터치&드래그 조작으로 용병들을 배치하고 전투하는 스테이지 격파 타입의 RPG다. 마왕 블랙이 뺏어간 4가지 마음을 되찾기 위한 용병들의 모험을 게임으로 그려냈다.

‘레드브로즈: 붉은두건용병단’으로 플레이하드는 지난 4월 개최된 ‘2016 구글 플레이 인디 게임즈 페스티벌’에서 250개 팀 중 Top3 우수 개발사에 선정된 바 있다.

플레이하드는 ‘레드브로즈: 붉은두건용병단’의 개발 막바지 작업을 마무리하고 하반기에 출시할 계획이다.

신중혁 플레이하드 대표는 “인디적인 창의성을 기반으로 게임 본연의 즐거움을 전달할 수 있는 게임을 만들고, 메이저 게임사와 같이 탄탄한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고 싶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투자를 이끈 케이큐브벤처스 신민균 파트너는 “플레이하드는 규격과 틀에 얽매이지 않는 인디 특유의 기획력에 대중적 재미 요소를 조합하는 균형이 뛰어난 팀”이라며 “기존 시장의 주류 장르와 차별화되는 개성으로 글로벌에서도 인정받는 게임사로 성장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글/ VentureSquare 김상오 shougo@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