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화이트 썸머 샌들 트렌드 분석, 여름철 패완은 ‘화이트 샌들’

[ H스포츠=구민승기자 ] 연일 이어지는 무더위로 예년보다 폭염주의보가 자주 발효된다. 이번 여름은 이런 후텁지근함이 이어지는 날씨 탓에 답답함을 벗고 간결하게 스타일링하는 것이 포인트인데, 이런 심플한 의상들은 너무 밋밋해 보일 수 있기 때문에 스타일리쉬함을 놓치고 싶지 않은 이들이라면 액세서리의 활용을 눈여겨 보아야 할 때이다.

가방이나, 선글라스, 주얼리 등의 액세서리뿐 아니라 하루 종일 착용하고 있는 슈즈는 여름 시즌의 단조로운 옷차림에 패셔너블함을 더해줄 최고의 아이템이다.

특히나 과감한 컬러들이 지속적인 인기를 끌어오면서 무채색이나 화이트 등 베이직한 아이템들이 주목을 끌고 있다. 여름철, 단조로운 스타일링 속 엣지있는 매력을 배가시켜줄 화이트 썸머 샌들 트렌드를 알아보자.
 
■편안한 착용감의 웨지힐 샌들

해마다 유행하는 웨지힐 샌들. 예년보다 더욱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웨지힐은 앞굽과 뒷굽이 이어진 구두로, 스틸레토힐과는 달리 바닥과의 접촉면이 넓어 착화감이 편안한 것이 장점이다.

올 해는 특히 자연 친화적인 느낌을 주는 우드, 에스파드류, 코르크 등의 소재를 사용한 내츄럴 무드의 웨지힐 뿐 아니라 웨지에 화려한 패턴과 컬러감을 강조한 다양한 디자인의 제품들이 대거 등장하고 있어 취향에 따라 캐주얼, 포멀한 의상 등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제품을 쉽게 찾아볼 수 있어 선택의 폭이 크게 넓어졌다.

■실용적인 슬라이드

여름엔 무엇보다 발이 편하면서 시원한 디자인을 찾게 된다. 편안함을 더욱 중요하게 생각하는 이들이라면 실용성이 매력적인 슬라이드를 주목해보자.

여름 시즌마다 유행하는 화이트 컬러의 인기와 더불어 애시드, 골드나 실버 등의 과감한 컬러들도 눈에 많이 띄는데 무엇보다 발등을 교차하는 디자인이 올해 더욱 진화되어 훨씬 패셔너블해 보이도록 고안된 제품들이 많아졌다.

벨크로 디테일이나 다양한 스트랩 컬러들과 같은 소재의 스트랩 두께를 다르게 하는 등 고급스럽고 유니크한 매력을 배가시켰다. 슬라이드를 선택할 때에 주목할 점은 발 바닥의 쿠션감도 꼼꼼히 체크해보고 구입할 것을 권한다. 스코노 담당자는 “스코노의 슬라이드는 해변에서 신기 좋은 러버 소재의 슬라이드로 바캉스 시즌의 키 아이템으로 인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활동적인 스트랩 샌들

발목과 발등을 안정적이고 섹시하게 감싸는 스트랩 샌들은 여성미를 더욱 극대화해주는 디자인이다.

가늘고 길어 보이는 각선미를 원하는 여성들에게 포기할 수 없는 스트랩 샌들은 여름 시즌 여성들이 가장 많이 찾게 되는 원피스나 미니 팬츠, 데님 등 어디에도 잘 매칭되어 누구나 1~2개 이상씩 구비해 놓고 자주 착용하게 되는 아이템이다.

버클 스타일의 디자인, 발목과 발가락만을 잡아주는 심플하여 다리가 길어 보일 뿐만 아니라 섹시해 보이는 디자인까지 여성미를 살려주는 디테일이 강력해졌다. 비비드한 의상과 함께 매치하기보다는 미니멀한 디자인의 밝은 컬러들의 의상과 더욱 조화를 잘 이룰 것으로 보인다.

<사진> 스코노, 겐조, 코치 제공

H스포츠 구민승기자, byyym3608@naver.com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