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리복, ‘쉐라톤 챌린지2016’ 후원하며 Z프린트 3D 트라이얼 이벤트 진행

[ H스포츠=구민승기자 ] 글로벌 피트니스 브랜드 리복이 5일 Z프린트 3D의 출시를 기념해 ‘쉐라톤 챌린지2016’에 참여한 소비자들이 직접 기능성을 체험할 수 있는 ‘Z프린트 3D 트라이얼 이벤트’를 진행했다.

쉐라톤 챌린지2016은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에서 주최하고 리복과 센티넬, 유니세프가 함께하는 자선기금 행사다. 리복은 사전 신청을 통해 모집된 150여명의 러너들에게 신제품 시착 기회를 제공했다. Z프린트 3D를 착용한 소비자들은 세 그룹으로 나뉘어 호텔의 1층부터 43층의 옥상까지의 계단을 오르는 챌린지에 순차적으로 도전했다. 

새로이 출시된 Z프린트 3D를 시착한 도전자들은 계단을 오르며 직접 러닝에 최적화된 제품의 테크놀로지를 몸소 체험했다. 파이널 도착지인 루프탑에 도착한 참가자들은 팀별로 크로스핏과 부트캠프, 요가 클래스에 참여하며 심신의 조화로운 발달을 위한 체력 강화 시간을 가졌다. 

챌린지에 도전하는 참가자 전원에게는 리복 티셔츠를 포함한 소정의 선물이 제공됐으며, 리복 제품 체험존과 루프탑에서 각각 스탬프를 받은 참가자들에게는 일부 리복 매장에서 사용 가능한 할인 쿠폰이 제공됐다. 결승점에 가장 먼저 도착한 우승자 및 행운권 추첨 이벤트 당첨자에게는 호텔 객실 바우처와 호텔 식사권, 리복 크로스핏 센티넬 체험권 등의 상품이 경품으로 주어졌다.

챌린지 참가자 윤선호(27) 씨는 “수많은 계단을 오르는 이색적인 미션를 통해 Z프린트 3D의 테크놀로지를 제대로 느껴볼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챌린지를 완수한 성취감과 더불어 어려운 이들을 돕는다는 생각에 몸과 마음이 함께 건강해지는 느낌”이라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참가자들이 시착한 리복의 Z프린트 3D는 발바닥의 형태에 맞추어 디자인된 독립된 마디가 러너들의 발 움직임에 정확하게 반응하도록 제작된 러닝화다. 아웃솔의 독립된 마디들은 발에 가해진 압력에 따라 상하좌우 자유롭게 움직여 바닥과의 밀착력을 높여준다. 각자 다른 발 모양과 러닝 습관을 가진 러너들에게 우수한 안정성과 지지력을 제공할 뿐 아니라 발에 가해지는 충격을 줄여줘 러닝 시 착화감을 극대화한 피트니스 키 아이템이다.

리복의 채드 위트먼 상무는 “쉐라톤 챌린지2016에 도전한 많은 소비자들이 러닝에 특화된 Z프린트 3D의 기술력과 착화감을 제대로 느껴 볼 수 있는 기회가 됐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이번 행사와 같이 체력 단련은 물론 기부를 통한 즐거움까지 누릴 수 있는 뜻깊은 기회를 다채롭게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H스포츠 구민승기자, byyym3608@naver.com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