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케이큐브벤처스, 모바일 SNG 게임사 ‘브이에이트’에 10억 투자

모바일, 인터넷, 기술기반 전문 투자사 케이큐브벤처스는 모바일 게임 개발사 브이에이트에 10억 원을 투자했다고 금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카카오 성장나눔게임 펀드로 진행하는 두 번째 투자로, 케이큐브벤처스가 소셜네트워크게임(이하 SNG) 장르 개발 팀에 투자한 첫 번째 사례다.

브이에이트는 ‘파티게임즈’ 출신 핵심 인력들로 구성된 캐주얼 SNG 게임 개발사다. 파티게임즈의 전 기획총괄이사인 김유리 대표와 ‘아이러브커피’, ‘숲속의 앨리스’ 등 다수의 캐주얼 SNG를 성공적으로 런칭해 온 인력들로 구성됐다. 현재 캐주얼 컨셉의 어드벤처 SNG 게임 ‘미니언 포레스트 for Kakao’를 정식 서비스 중이다. 미니언 포레스트는 출시 두 달 만에 월 손익분기점(BEP)을 넘어섰다.

향후 브이에이트는 ‘미니언 포레스트’의 글로벌 서비스에 힘쓰는 한편, 2017년 여름 출시를 목표로 차기작 개발에 매진할 예정이다. 차기작은 브이에이트 고유의 아기자기한 그래픽으로 개성 강한 캐릭터들의 인터랙션을 풀어낸 SNG 장르다. 유머러스하고 감성적인 스토리, 다양한 월드로의 확장 등 탄탄한 콘텐츠로 몰입도를 높일 방침이다.

김유리 브이에이트 대표는 “수 년간 캐주얼 SNG 장르에서 쌓아 온 경험을 집약시킨 웰메이드 SNG를 선보여 국내는 물론 글로벌에서 사랑받는 게임사로 성장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투자를 이끈 케이큐브벤처스 신민균 파트너는 “브이에이트는 여러 SNG 수작들로 다 년간 손발을 맞춘 국내 최고 수준의 캐주얼 장르 전문 팀”이라며, “RPG 장르에 편중됐던 기존의 모바일 게임 시장에 신선한 바람을 불러오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글/ VentureSquare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