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배달의민족-총각네 야채가게, ‘장사수업’ 실시

‘배달의민족’이 가게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한 집중 코칭 프로그램 ‘꽃보다매출 시즌2 – 장사수업’ 실시한다고 밝혔다.

장사수업은 음식점을 운영하는 소상공인들에게 가게 운영 노하우 및 동기 부여, 전문가 코칭 등을 12주 간에 걸쳐 무료로 제공하는 배달의민족만의 특별 교육 프로그램이다. 배달의민족은 장사수업을 통해 노력한 만큼 매출이 나지 않아 위기를 맞고 있는 소상공인들이 역전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6월 초 시작해 8월 하순까지 이어질 장사수업은 맨 손으로 시작해 ‘총각네 야채가게’를 일군 이영석 대표가 직접 이끈다. 이 대표는 지난 18년 간 쌓아 온 자신만의 성공 노하우를 12주 간의 집중 교육 과정에 고스란히 담아낼 계획. 1주차 주제인 ‘적자생존’을 시작으로 ‘깨진 유리창의 법칙’, ‘인사가 만사다’, ‘나는 얼마를 벌 수 있는가’ 등 자영업자들에게 꼭 필요한 교육이 이어진다.

‘장사수업’은 배달의민족 가맹업주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5월 12일부터 27일까지 배달의민족 ‘사장님사이트’에서 본인의 사연을 담아 신청하면 된다. 온라인 서류 심사와 오프라인 면접을 거쳐 총 30명의 업주가 선정된다. 최종 참가자 명단은 6월 1일 사장님사이트를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이영석 총각네 야채가게 대표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반드시 성공하겠다는 굳은 의지를 가지고 오시는 분들일만큼 가게 운영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밀도 높은 교육으로 집중적인 코칭을 해드릴 것이다”고 말했다.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음식 업소 10개 당 8개 꼴로 5년 내 폐업을 맞고 있는 상황에서 교육 프로그램은 많은 자영업자 분들께 가장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는 방법”이라며 “매출 증대 등 배민아카데미의 교육 효과가 이미 증명된 만큼 이번 장사수업도 어려움에 처한 사장님들의 기사회생을 돕는 유용한 프로젝트가 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한편, 배달의민족은 꽃보다매출 외에도 매월 전문가 및 스타 강사의 강연을 통해 가게 운영 노하우를 알려 주는 배민아카데미,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업소별 맞춤형 컨설팅 서비스 등 다양한 정기적, 비정기적 프로그램을 통해 음식업에 종사하고 있는 소상공인과의 상생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