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북팔, 출판사와 맞손…”웹소설 파이 키우자”

왼쪽부터 문상철 브리드컴퍼니 대표, 손병태 알에스미디어 대표, 김형석 북팔 대표, 이종주 로크미디어 대표, 예경원 예원북스 대표

북팔은 10일 오전 서울 상암동에 위치한 북팔 사무실에서 MCP(Master Contents Provider) 시스템 출범식 ‘공존•공생’을 열고 웹소설 시장 확대를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번 북팔의 MCP 시스템 출범으로 북팔과 제휴를 맺은 에이전시, 출판사 등 CP(Contents Provider)사에 소속된 작가는 자신의 작품을 자유롭게 북팔에 연재할 수 있게 된다.

또한, 북팔은 이번 MCP 시스템 출범으로 2차 창작물 제작이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CP사는 북팔에서 출판 가능한 원고를 손쉽게 찾을 수 있고, 작가는 작품 연재는 물론 종이책이나 전자책 출판이 북팔에서 한 번에 가능해지기 때문이다.

김형석 북팔 대표는 “북팔이 플랫폼 역할에, CP사들이 좋은 콘텐츠를 제공하고 신진 작가 발굴에 집중한다면 웹소설 시장을 더욱 키울 수 있을 것”이라며 “이러한 협업 모델은 신뢰가 기본인 만큼 앞으로 CP사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고 강조했다. 북팔의 MCP 시스템에 대해 CP사들도 일제히 환영의 뜻을 밝혔다.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