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네이버 파트너스 데이 개최, 다양한 파트너들과 상생 비전 공유

네이버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NAVER PARTNER’S DAY(이하 파트너스 데이)’ 행사를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네이버 파트너스 데이는 네이버와 협력하고 있는 다양한 파트너사들과 함께 동반성장을 위한 가치와 비전을 공유하고, 네이버의 새로운 파트너 지원 프로그램을 소개하는 행사다. 네이버는 지난해 7월, 첫 파트너스 데이를 진행하며 160여 개 파트너사와 함께 동반성장을 위한 협약을 맺기도 했다.

이번 행사는 네이버의 신규 파트너로 함께 협력하게 된 쇼핑 O2O 등 스타트업 73개사 임직원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네이버와 파트너가 상생하며 함께 성장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고 새로운 파트너 지원 프로그램을 소개하는 순서로 진행되었다.

특히, 네이버는 행사를 통해 경쟁력 있는 파트너사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하는 ‘해외 판로 확대’ 사업을 올해부터 진행한다고 밝혔다. 또한, 네이버 파트너사 임직원 및 배우자들이 네이버와 제휴 중인 전국의 병원을 통해 건강검진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하는, 차별화된 지원 프로그램도 실시할 예정이다.

네이버는 지난 파트너스 데이 행사를 통해 국내 판로 확대 지원, 금융 및 경영 컨설팅 지원, 파트너사 임직원 및 임직원 가족 조사지원, 선택적 복리후생제도 등과 같은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공개하고 꾸준히 실행해오고 있다.

향후 네이버는 파트너사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파트너사들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확장해나가는 등 상생 생태계 조성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윤영찬 네이버 부사장은 “네이버는 파트너들과 단순한 협력관계를 떠나 함께 성장해나가는 동등한 동반자의 입장에 있다고 생각한다”며, “파트너사 입장에서 바라보며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만들어나가는 동시에, 함께 성장하는 상생 문화를 만들어나가기 위해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는 지난해 12월 파트너사들과 함께 연말간담회를 가지며 파트너들과 소통 확대에 힘쓰고 있으며, 현재 230여 개 파트너사와 긴밀히 협력하며 동반성장 문화 정착에도 노력하고 있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