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협업툴 콜라비, 구글 스타트업 그라인드 유럽 top 20에 선정

협업툴 ‘콜라비‘를 만들고 있는 콜라비팀이 스타트업 그라인드 유럽(Startup Grind Europe)의 top 20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스타트업 그라인드(Startup Grind)는 구글에서 후원하는 세계 최대 스타트업 커뮤니티이며, 200개 도시의 40만 명의 창업자들과의 교류와 인큐베이팅을 지원하는 비영리 단체다.

이번 스타트업 그라인드 유럽은 6월 15일 런던에서 개최된다. 스피커로는 구글 알파벳의 CEO인 에릭 슈미트, 500 Startup의 창립자인 데이브 맥클루어, Skype의 창립자인 니클라스 젠스트롬 등, 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경영자들과, 유럽 각국의 투자사들이 참여한다.

또한, ‘스타트업 그라인드 유럽’에 선정된 20개의 스타트업은 이날 투자 피칭을 진행하며, 스타트업 그라인드는 이들 20개 스타트업들에게 200개의 투자사 네트워크를 통한 투자 촉진과 40만 창업자 네트워크를 통한 각국의 시장진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요한 콜라비팀 공동대표는 “콜라비는 이슈 기반의 협업툴로, 하나의 이슈 아래에서 자료를 공유하고, 할 일이나 일정을 공유하고 이 모든 것들에 대한 토론 역시 댓글로 가능한 서비스다”며 “메신저 창에서는 여러 이슈가 섞여있는 반면, 콜라비는 이슈별로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다는 점이 유럽의 사용자 니즈를 만족시킨 것 같다”고 밝혔다.

조용상 콜라비팀 공동대표는 “직장생활을 하면서, 실제의 자신의 업무보다 커뮤니케이션을 하기 위해 쏟는 시간이 훨씬 많다는 것을 깨달았다” 며” 앞으로 직장인들이 좀 더 효율적인 커뮤니케이션 방식으로 본연의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시간을 돌려주는 것이 콜라비팀의 목표다”라고 밝혔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글/ VentureSquare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