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영수증 찍는 가계부 레픽, 2억 원 투자 유치

영수증을 찍으면 입력되는 가계부 어플 ‘레픽’ 을 서비스하는 주식회사 먼데이드림이 2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더네스트앤컴퍼니, 모카벤처스, 빅뱅엔젤스, 개인 엔젤투자자 등이 참여했다.

‘레픽’은 영수증을 찍으면 가계부를 자동으로 입력해주는 어플이다. 기존 가계부와는 달리 영수증을 찍는 것 만으로도 세부 내역 및 카테고리까지 입력이 된다.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먼데이드림은 유통 품목 데이터의 일원화 및 자산관리 서비스로의 발전에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현재 개인의 소비패턴 분석을 통해 위치기반 온오프라인 가격비교, 할인정보 등을 제공해 사용자들이 합리적으로 자산관리를 할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채린 먼데이드림 대표는 “대한민국 국민들이 가계부 작성을 어렵다고 느끼지 않게 만드는 것”이 첫 번째 목표라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영수증만 찍어도 누구나 쉽게 자산관리를 할 수 있도록 하는데 역량을 집중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레픽은 4월 19일 디지틀조선일보가 개최한 모바일 어워드 가계부 부문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