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글로벌 스타트업을 위해 해외인재 채용 지원한다

미래창조과학부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하 NIPA)은 국내 ICT 다국적 창업문화 확산을 통해 한국을 대표적인 창업 비즈니스 허브로 조성한다는 목표로 2가지 신규 사업에 국내 ICT 스타트업의 참여를 공모한다고 밝혔다.

‘스타트업 해외인재 채용 지원 사업’은 국내 스타트업이 해외 ICT 인재를 채용할 경우 단기(인턴십), 일반 등 채용 형태에 따라 각각 최대 5백만 원, 3천만 원 상당의 인건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해외 마케팅, 기술 개발 등에 해외 인재를 활용하고 싶지만, 관련 정보 및 예산의 부족으로 채용에 어려움을 겪었던 국내 스타트업의 갈증을 해소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screenshot-www.nipa.kr 2016-04-19 15-27-37

‘다국적 스타벤처 육성 프로그램’은 국내 ICT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이 중 우수 스타트업을 선정하여 후속 성장 지원금을 주는 사업이다. 교육 프로그램으로는 글로벌 비즈니스 수행 및 다국적 조직 운영에 필요한 멘토링, 스타트업의 해외진출 애로사항에 대한 맞춤형 컨설팅, 액셀러레이터 등 국내외 전문가의 공개 세미나, 스타트업 임원급을 대상으로 하는 스케일업 캠프가 있다. 더불어 우수 스타트업에 상금을 지급할 예정으로, 1등 2억 원(1팀), 2등 1억 원(2팀) 등 총 7개팀에 6억 원 상당의 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정부는 상기 사업 수행을 통해 다국적 창업 문화를 확산하고 이를 통해 탄생한 국제화에 초점을 맞춘 스타트업의 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또한, 좁은 내수 시장의 한계를 극복하고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유도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자유공모 사업으로 진행되는 상기 2개 사업 중 ‘스타트업 해외인재 채용 지원’은 28일, ‘다국적 스타벤처 육성 프로그램’은 5월 9일 마감이다. 자세한 사항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벤처스퀘어 김상오 shougo@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