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눔, 서울시 보건소와 함께 ‘걷기 마일리지 프로젝트’ 시작

글로벌 헬스케어 회사 ‘눔’과 서울시 주요 보건소가 주민들의 건강 증진을 위한 ‘걷기 마일리지 프로젝트’ 걷기 사업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걷기 사업은 서울시 건강체중 3.3.3. 사업의 일환으로 서울시 중구, 금천구 주민의 건강 증진을 위해 진행된다. 걷기 마일리지 프로젝트는 눔의 소셜 만보기 앱 ‘눔 워크’를 사용하여 4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6개월 동안 운영할 예정이다.

눔 워크는 SNS 만보기 앱이다. 눔 워크를 이용하는 지인, 친구들과 서로 몇 걸음을 걸었는지 확인할 수 있고 댓글을 주고 받으면서 격려하고 때로는 경쟁하면서 더 많이 걸을 수 있도록 재미있는 요소를 통해 동기 부여를 해준다. 또한, 처음 설치한 이후 별도의 실행 없이도 자동으로 걸음 수를 측정해주고, 다른 운동 앱과는 달리 GPS를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하루 종일 켜두어도 배터리 소모가 적다.

중구 보건소 담당자는 “앱을 이용한 걷기 활성화 추진으로 지역주민의 참여를 유도해야 하는 상황에서 보건소 주 이용 연령층이 40대 이상인 점을 고려했을 때, 사용이 쉽고 편리한 앱이어야 하는 판단에 눔 워크가 가장 적합했다”고 밝혔다.

정수덕 눔코리아 총괄 이사는 “서울시민의 건강 증진을 위한 매우 뜻깊은 프로젝트에 우리 서비스가 도움이 될 수 있어서 영광이다”라며 “앞으로도 이러한 걷기 마일리지를 활용한 프로젝트나 사업이 더욱 활발해질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재까지 ‘걷기 마일리지 프로젝트’에 참여한 주민은 약 1,000명이며, 프로젝트가 종료되는 9월 30일까지 서울시 중구, 금천구 주민이라면 언제라도 신청 페이지를 통해 ‘걷기 마일리지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