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본엔젤스벤처파트너스, 레고 대여 서비스 ‘레츠고’ 운영사 오렌지가든에 4억 투자

레고 대여 서비스 ‘레츠고‘를 운영하는 스타트업 오렌지가든이 초기기업 전문투자 벤처캐피털인 본엔젤스벤처파트너스로부터 4억 원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레츠고는 레고(Lego)를 모바일이나 PC에서 주문하면 배송 및 회수를 진행하는 레고 대여 서비스이다. 영유아기 아이를 둔 부모들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다양하고 새로운 레고들을 간편하게 렌탈할 수 있도록 고안됐다. 레츠고는 부품 수와 가격에 따라 12개 시리즈 330여종의 레고를 제공하고 있다. 영유아기 아이들의 사용 비율이 높은 만큼 전 제품의 세척과 살균에도 각별히 신경을 쓴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현재 월 평균 300~500명의 신규 가입자들을 확보하며 올해 2월 기준 회원수가 5,000명을 넘어서는 등 빠르게 이용자를 늘려가고 있다.권정근 오렌지가든 대표는 “레고는 아이들의 창의력, 집중력과 공간지각능력 발달에 도움이 되는 등 재미와 교육 효과를 동시에 충족시키는 제품”이라며 “향후에는 중고 레고, 성인들을 위한 키덜트 레고, 레고 창작품 등으로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투자를 이끈 강석흔 본엔젤스 대표는 “레츠고는 자체 개발한 렌탈 DB와 검수 기계, 정기 구독 시스템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라며 “레고 구입에 들어가는 비용과 공간 문제를 고민하는 소비자들에게 좋은 해결책을 제시해 주고 있다”고 전했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