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뮤직 네트워크 서비스 ‘디오션’ 글로벌 런칭

글로벌 뮤직 네트워크 서비스(MNS) 디오션이 정식 런칭했다.

디오션은 STUDIO+MUSICIAN의 합성어로 2013년 말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설립된 글로벌 스타트업이다. 전 세계 아티스트들이 온라인상에서 함께 음원 제작부터 발매, 유통, 수익 분배, 홍보까지 모든 작업이 가능할 수 있도록, 아티스트들에게 필요한 모든 기능을 One-stop으로 구현한 뮤직 플랫폼이다.

디오션을 통해 만들어진 음악은 아이튠즈, 스포티파이, 구글뮤직 등 과 같은 해외 음악 사이트 뿐만 아니라 멜론, 네이버 뮤직, 지니 등 과 같은 국내 음악 사이트에서 서비스된다. 전 세계 약 20개의 음악 서비스 채널, 80개국에 동시에 유통(판매)할 수 있으며, 더 나아가 아티스트들이 협업을 통해 만든 음악의 경우, 수익을 온라인상에서 바로 협의하고 배분까지 가능하다. 또한 글로벌 아티스트들의 인터뷰를 통해 다양한 홍보 활동도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15년 2월 미국과 한국, 그리고 7월 베트남에서 베타 서비스를 런칭하여 1년간 테스트 서비스를 완료했다. 현재 언어는 영어, 한국어, 일본어, 베트남어 등 4개 국어가 지원되고 있으며, 이번 한국에서의 정식 런칭을 시작으로 올해 안으로 일본, 인도네시아 등 추가적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디오션은 지난해 대구에서 열린 GIF 2015에서 1등을 했고, 스타트 텔 아비브(Start Tel Aviv)에서도 한국 대표로 선발되어 피칭을 진행한 바 있다. 현재는 KIC 실리콘밸리 프로그램에도 선발되어 피칭을 준비하고 있으며, 충남 창조경제혁신센터 및 드림플러스의 글로벌 GEP프로그램에도 선발되어 금주 일본에서도 서비스를 런칭할 예정이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