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판도라티비, 중국서 한류콘텐츠 확산 나서…유쿠 등 13개 미디어, MCN 확보

글로벌 미디어 플랫폼 판도라티비는 중국 현지의 MCN업체로 알려진 ‘나니엔터테인먼트’와 협력을 통해 중국 시장에 한류 콘텐츠 확산을 위한 미디어 업체 13개를 확보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제휴를 통해 판도라티비는 중국 현지 유명 동영상 플랫폼인 텐센트를 비롯해 아이치이, 도유TV, 판다TV 등 총 13개의 현지 동영상 미디어업체를 통해 중국으로 국내 콘텐츠 유통 서비스를 본격화할 계획이다. 특히 아이치이는 최근 인기리에 방영중인 드라마 ‘태양의 후예’를 중국 내에서 독점적으로 공급하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추후 판도라티비는 중국 현지의 MCN 사업자와 공동마케팅을 추진해 현지 사정에 맞는 번역과 자막 서비스 등 홍보와 마케팅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최근 국내 콘텐츠 시장에서 급성장하고 있는 웹 드라마와 종합편성채널의 클립영상, 1인미디어 영상 등과 BJ의 다양한 콘텐츠를 중국 전역에 공급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사격을 한다는 전략이다.

이승무 판도라티비 그룹장은 “중국 시장 진출을 위해 국내 콘텐츠 유통업계에서 매체별로 일일이 계약을 맺어야 했던 번거로움을 일정부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 중국의 13개 매체와 별도의 계약절차를 생략할 수 있어 비교적 단시간에 콘텐츠를 공급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최근 론칭한 코리아탑100을 적극 활용해 콘텐츠를 각 매체에 실시간에 가깝게 공급해 콘텐츠의 확산효과를 극대화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판도라티비에 채널 개설 이후 제휴채널로 등록되면, 내달부터 코리아탑100을 통해 중국 및 글로번 전역에 콘텐츠가 노출된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