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VR/AR창조오디션 개최…’VR 스타트업 10팀’ 격돌

‘VR/AR 창조오디션’ 결선이 오는 28일 ‘광교 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열린다. 이날 결선은 가상현실/증강현실 산업의 최신 동향을 소개하고, 체험하는 오감 만족형 테마로 진행될 예정이다.

VR/AR 창조오디션 결선 진출 10팀은 VENTA VR, 릭스, 구름을 달리는 사람들, 에코로커스, 볼트홀, VR 미디어, 서커스컴퍼니, 에이알위드, Vir-D(Virtual Dive), 낭만팬더 VR 등이다. 이들은 오디션 결선 이전에 사업역량 강화를 위해 각 팀별 기획, 제작기술, 비즈니스 모델 수립 등 각 분야의 전문 멘토와 1:1 면담 형태로 멘토링 등을 제공받았다.

오디션 관람객들은 결선진출 팀들의 콘텐츠 외에도 가상현실/증강현실 분야의 선도기업인 볼레 크리에이티브, 스코텍 엔터테인먼트, 이토이랩, WRD사에서 개발한 최신 콘텐츠를 볼 수 있다. 또, 카이스트 우운택 교수의 가상현실/증강현실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한 특별강연이 마련돼 있다.

이날 오디션의 상위 5개 팀에는 총 1천 2백만 원의 프로젝트 제작금이 지원된다. 또한, 이날 심사는 7명의 심사위원단과 100명의 청중평가단이 함께하게 되는데 도는 청중평가단으로 참여하는 100여 명 중 20명을 추첨해 삼성 기어 VR을 증정할 예정이다. 오디션에 보다 자세한 사항은 온오프믹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번 오디션를 통해 선발된 스타트업들이 우리나라 가상현실/증강현실 산업의 선도 기업으로 성장해 차세대 콘텐츠산업을 이끌어나가게 될 것”이라며, “계속해서 광교 경기문화창조허브를 통해 가상현실/증강현실 산업 육성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광교신도시를 가상현실/증강현실 산업의 메카로 조성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이번 오디션은 이에 대한 첫 사업이다. 결선 진출 10개 팀은 ‘광교 경기문화창조허브’ 입주공간 무상 지원, 사업화를 위한 콘텐츠 전용펀드 및 엔젤투자지원센터 연계,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의 각종 지원 사업 연계 등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