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배민프레시, 해독주스 1위 브랜드 ‘츄링’ 인수…신선배송 서비스 강화

배달의민족의 신선식품 배송서비스 배민프레시가 최근 해독주스 1위 브랜드 츄링을 인수하고, 건강주스, 샐러드, 플러시워터 등 내추럴 푸드 신선배송 사업을 강화한다고 22일 밝혔다.

츄링은 지난 2013년 설립되어 해독주스 단일 브랜드로 지금까지 40만 병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고 있으며, 2014년에는 바른먹거리 해독주스부문 대상을 수상한 바 있는 내추럴 주스 브랜드다. 최근에는 샐러드, 플러시워터 등 신선한 야채, 과일을 활용한 다양한 건강, 다이어트 관련 상품으로 품목을 다양화하고 있다.

배민프레시가 이번에 츄링을 인수한 이유는 최근 현대인들의 건강과 다이어트에 대한 관심이 크게 증가하면서, 해독주스, 착즙주스, 샐러드, 로푸드 등 내추럴 푸드 관련 시장이 매우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가열과 가공을 최소화 한 내추럴 건강 신선식품에 대한 시장은 미국, 유럽 등지에서는 이미 검증된 시장으로 평가 받고 있으며, 업계는 국내 관련 시장의 규모를 연간 3천억 원에서 5천억 원 사이로 추산하고 있다.

특히, 유통기한이 매우 짧은 내추럴 푸드 상품의 특성상 신선 물류 체계와의 결합이 매우 중요하지만 국내에는 아직까지 신선 물류를 활용한 관련 배송 서비스가 활성화 되지 않은 상황인데, 배민프레시의 츄링 인수를 통해 내추럴 푸드 배송서비스의 새로운 시장 기회가 형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츄링 인수를 통해 츄링이 보유한 건강주스 제조 및 R&D 노하우를 신선물류 시스템에 결합시키고, 다양한 내추럴 푸드를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2천만 거주 가구의 대문 앞에 우유배달처럼 신선하게 배송할 계획이다.

조성우 배민프레시 대표는 “배민프레시는 바쁜 현대인들의 삶을 윤택하게 한다는 사업 비전에 맞게 그들의 건강을 증진시키기 위한 사업에도 아주 많은 관심이 있다. 이번 츄링 인수를 통해 배민프레시의 신선, 정기배송 시스템이 관련 시장을 성장시키고, 다양한 기회를 창출하는데 빛을 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배민프레시는 국내 최초로 온라인 커머스에 B2C 신선물류를 결합시켜 일명 ‘새벽배송’이라는 이름으로 밤 11시부터 새벽 7시까지 출근 전 신선배송 서비스를 만들었다. 싱글족, 맞벌이 등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게 다양한 신선식품 배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에는 반찬, 국 등 가정편의식(HMR) 상품 강화를 통한 건강한 집밥을 배송하기 위해 국내 반찬 정기배송 1위 업체인 더푸드를 인수했고, 도시락 사업 강화를 위해서 옹가솜씨를 인수하는 등 제조, 유통, 물류 일원화를 통한 유통 마진의 절감으로 더욱 좋은 신선식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배송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