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루크코리아, 의료정보 관리 서비스 ‘골든케어’ 출시

루크코리아가 의료정보 관리도우미 모바일 앱 ‘골든케어’를 출시했다. 골든케어는 자신과 가족의 의약품 복용 내역은 물론 진료결과 등을 스마트폰으로 확인할 수 있는 앱이다.

약과 의약품의 바코드를 카메라로 찍어 올리면 해당 약품의 정보를 즉시 알려준다. 또한, 처방전 등 진료, 건강 관련 문서를 앱을 통해 관리할 수 있다. 이밖에도 자녀의 체중과 신장 그리고 머리둘레 등을 기록해 아이의 성장과정을 확인할 수도 있고, 예방접종일정도 체크할 수 있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실손형보험청구 등을 비롯한 다양한 기능을 꾸준히 업데이트 할 계획이다.

골든케어를 개발하여 출시한 루크코리아는 헬스케어 IT 플랫폼 전문 기업이다. 지난해 3월 경기센터 보육기업으로 선정된 후, 10월에는 중소기업청으로부터 창업맞춤형지원사업에 선정되는 등 꾸준한 발전을 거듭하고 있다.

루크코리아 김승수 대표는 “첨단 ICT기술과 헬스케어의 접목을 위해 노력한 결과 골든케어가 탄생했다”며 “앞으로 이를 통해 소비자들이 의료 서비스를 더욱 쉽고 편하게 이용할 수 있게 만들고 나아가 건강한 의료 생태계를 조성에도 힘쓰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임덕래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장은 “보육기업인 루크코리아의 서비스가 상용화 되어 진심으로 기쁘다”며 “앞으로도 많은 스타트업들의 좋은 아이디어가 실제로 구현돼 많은 이들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한편, 골든케어는 현재 구글플레이스토어를 통해 다운을 받을 수 있으며, iOS버전은 곧 출시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글/벤처스퀘어 강태욱 인턴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