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금융 상품 추천 서비스 핀다, 2.7억 원 시드 투자 유치

개인별 금융 상품 추천 서비스 핀다가 500스타트업, 매쉬업엔젤스, 퓨처플레이로부터 시드 투자를 2.7억원 유치했다.

‘핀다’는 글로시박스 창립멤버이자 전 눔코리아 이혜민 대표를 주축으로 설립된 핀테크 스타트업이다. 핵심멤버 6명이 1번 이상 창업을 했던 연쇄 창업가 출신으로 금융, IT 분야에서 개인 추천화 서비스를 개발했거나 직접 운영을 해본 경험이 있어, 금융상품 추천 서비스에 필요한 체계적인 운영 관리 역량을 보유했다.

‘핀다’는 사용자의 간단한 정보 입력 후 최적의 주택담보대출과 목돈모으기 상품을 비교하여 추천해주는 온라인 서비스다. 회원 가입이나 신용 등급 조회 같은 번거로운 과정 없이도 가장 낮은 금리의 대출상품이나 가장 높은 금리의 예적금 상품을 포트폴리오로 추천 받을 수 있다.

BASIC

또한 단순히 이자만 계산해 주는 계산기가 아니라 주택 매매와 전세 사이에서 고민하는 사람들이나, 현실적으로 어느 정도의 주택을 구매하는 것이 건강한 선택인지를 걱정하는 사람들을 위한 금융계산기도 준비되어 있어, 많은 사람들이 현실 속에서 고민하는 금융 문제를 함께 고민하고 해결해나가는데 가이드를 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상반기 내로 정식 버전 출시를 위하여 현재 구축되어 있는 매칭 알고리즘을 정교화하고, 고객들이 원하는 다양한 상품을 담는데 주력할 예정이다.

이혜민 핀다 대표는 “이번 시드라운드 투자자들과는 투자 그 값 절 이상의 가치가 있다. 미국 시장의 앞선 경험과 노하우를 배울 수 있고, 국내 시장에서 기술 개발과 스타트업 성장을 견인해 줄 든든한 지원군.” 이라고 투자 배경을 말했다.

이번 투자를 이끈 500스타트업 채종인 파트너는 “핀다는 팀 역량뿐만 아니라 실리콘밸리에서 검증받은 사업 모델까지 갖추었다”며, “500스타트업의 투자 포트폴리오인 미국의 크레딧카르마(creditkarma)와 필리핀의 아이머니(imoney) 등 금융상품이 필요한 소비자와 최적의 금융상품을 소개하는 서비스는 이미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고, 핀다 역시 한국에서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글/벤처스퀘어 김상오 shougo@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