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스트라입스, ‘커먼그라운드’에 팝업 스토어 오픈

스트라입스(남성 커스텀 패션 브랜드)가 오는 31일까지 건대 커먼그라운드에서 스트라입스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찾아가는 스타일리스트를 통한 커스텀 셔츠, 정장 등을 직접 제작해 제공하는 서비스로, 주로 30대 남성에게 큰 호응을 이끌었던 스트라입스는 이번에 대학가 핫플레이스로 꼽히는 커먼그라운드에 팝업스토어를 열면서 고객층을 20대까지 대폭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커먼그라운드는 건국대학교 주변 상권에 위치한 팝업 컨테이너 쇼핑몰로, 약 1,600평 규모 공간에 200여 개의 대형 컨테이너로 구성돼있다. 커먼그라운드에는 온라인과 스트리트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패션샵 등이 모여있어 대형 프랜차이즈가 아닌 강하고 트랜디한 브랜드를 만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커먼그라운드에 열린 스트라입스 팝업스토어에는 기존 많은 인기를 얻었던 셔츠, 정장, 코트 종류 외에도 니트, 가방, 벨트, 구두 등 다양한 패션 제품들을 준비해 고객에게 더욱 다양한 품목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현장에서 스타일리스트들의 사이즈 측정을 받을 수 있으며 디자인과 주문까지 한 번에 할 수 있다.

스트라입스 이창훈 이사는 “이제 내게 맞는 개인화된 패션은 나이와 관계없이 하나의 의복 문화로 자리잡는 단계에 접어들었다. 실제로 스트라입스 방문서비스를 신청하는 고객의 나이대가 20대 초중반으로 젊어지고 있는 것을 확인했고 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커먼그라운드 팝업스토어를 오픈했다.”고 전했다.

한편, 스트라입스는 팝업 스토어에서 오는 31일까지 테일러 정장 재단 퍼포먼스, 인스타그램 인증샷, 사이즈 측정 시 고급 구둣주걱 증정 등 다양한 현장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자세한내용은 스트라입스 공식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벤처스퀘어 인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