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디캠프, 인재 채용 행사 ‘디매치 글로벌’ 개최

디캠프(D.CAMP)가 청년희망재단과 함께 서울 역삼동에 있는 디캠프 다목적홀에서 ‘청년희망재단과 함께하는 디매치(D.MATCH) 글로벌’을 2월 3일 개최한다.

디매치는 유망 스타트업과 우수한 역량을 지닌 인재들을 이어주는 인턴 채용 프로그램이다. 디캠프는 스타트업의 인력난 해소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2014년부터 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청년희망재단과 함께 하는 D.MATCH 글로벌’은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유망 스타트업과 글로벌 역량을 지닌 인재들을 발굴해 연결하기 위해 개최한다.

이번 행사를 통해 인턴을 채용하는 스타트업에는 디캠프와 청년희망재단이 일정 기간 인턴의 급여 일부를 지원한다. 지원금은 기업 당 최대 600만 원이고 전체 지원 규모는 최대 1억 2천만원에 달한다.

그동안 디매치 행사에는 매회 100명 이상의 글로벌 인재가 몰려 성황을 이뤘다. 국내에서 공부하고 있는 외국 유학생은 물론 기술 기반 스타트업에 관심이 높은 KAIST, 포항공대 등 주요 이공계 대학과 해외 유수 대학 및 대학원 출신의 참여율도 높았다.

디매치를 거쳐 간 스타트업들 역시 활발히 사업을 벌이고 있다. 직토(웨어러블), 비투링크(뷰티커머스), 말랑스튜디오(App), 토이스미스(IoT), 스튜디오씨드(소프트웨어), 클래스팅(교육), 코빗(핀테크), 500Videos(광고) 등 다양한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들이 참여해 참가 기업 수 대비 100%가 넘는 채용률을 기록한 바 있고, 채용된 인재들 중 일부는 각 스타트업의 핵심 인재로 자리잡아 활약 중이다.

디캠프 김광현 센터장은 ‘글로벌 시장 진출에 있어 현지 언어와 시장·문화를 이해하는 인재는 필수적이다”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해외 시장 개척을 위해 도전하는 스타트업들이 우수한 인재들과 함께 글로벌 무대에서 활약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디매치 글로벌’에 참여할 스타트업들은 해외에 진출했거나 진출하기 위해 준비 중인 스타트업 최대 20개를 대상으로 하며, 신청은 11일까지 접수한다. 글로벌 역량을 지닌 인재들의 참가 신청 접수는 국내·외 대학 재학생 및 졸업생 등을 대상으로 27일까지 진행한다. 스타트업과 글로벌 인재들의 만남은 2월 3일 이루어질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디캠프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글/벤처스퀘어 인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글/ VentureSquare 벤처스퀘어 미디어팀 editor@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