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스커트의 무한 변신의 끝은 어디까지일까?

[ H스포츠=구민승기자 ] 날씨는 추워져도 절대 포기하기 싫은 게 있다면 패션일 것이다. 패션은 아무리 추워도 포기하기란 쉽지 않다.

스커트는 겨울이 되기 전 지금 시기에 멋을 낼 수 있는 최고의 아이템 중 하나로 손꼽히고 있다. 스커트를 활용한다면 편하면서도 남들에게 칭찬을 들을 수 있는 패션을 만들어낼 수 있을 것이다.

그렇다면 스커트를 활용한 무한변신 스타일링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다양한 종류의 스커트로 지금의 날씨를 완전 정복해보자.

STYLE 1. 테니스 스커트

요즘 캐주얼 스커트중 가장 핫한 테니스 치마. 귀엽고 발랄한 느낌을 주는데 한 몫 한다.

날씨가 조금 따뜻할 때 니삭스에 코디하면 교복을 연상케 하는 스쿨 룩의 느낌을 줄 수도 있다. 지금처럼 쌀쌀한 날씨엔 스타킹이나 레깅스에 입어주어도 된다.

탑은 타이트한 반 하이넥이나 하이넥 탑을 입어주면 캐주얼 하지만 섹시한 느낌을 줄 수 있고, 맨투맨이나 오버사이즈의 탑을 입어주면 확실히 캐주얼 한 느낌을 배로 줄 수 있다.

STYLE 2. A라인 스커트

테니스 스커트 다음으로 핫한 A라인의 스커트. 소재도 데님, 골덴, 스웨이드, 면 종류로 다양하다.

소재에 따라 또 색상에 따라 각 다른 느낌의 코디를 할 수 있는 디자인으로 사랑받고 있다. 그중의 베이직한 데님소재로 코디를 해 본다면 따뜻한 색감의 니트와 스커트를 매치 해 볼 수 있다.

밋밋해 보일 수 있으니 벨트는 하나의 액세서리로 코디 해 주면 더욱 좋다. 이런 스커트엔 스타킹, 레깅스보단 양말로 캐주얼함을 더해주면 밋밋함을 없애줄 수 있다.

STYLE 3. H라인 스커트

스커트 중 기본아이템으로 H라인 스커트. 베이직한 핏으로 색상 또한 블랙이 가장 인기가 많다.

H라인에 깔끔한 블랙으로 전체적으로 모노톤으로 코디해주면 화려한 느낌보단 세련된 코디를 완성할 수 있다. 전체적으로 밋밋해 보인다면 스카프로 포인트를 주는 것도 좋다. 이때 스카프 또한 모노톤으로 매치해주는 센스를 발휘하자.

튀는 컬러는 자칫 촌스러워 보일 수도 있다. 깔끔한 느낌인 만큼 따로 양말에 포인트를 줄 필요는 없다. 또 하나의 팁을 준다면 블랙 스타킹과 블랙 슈즈를 매치해주면 다리가 길어 보이는 코디를 완성 할 수 있다.

<글/사진 정리> 최다해 칼럼니스트

글/ H스포츠 구민승 kms@hsports.co.kr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