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서울시, e스포츠 전용 경기장 내년 4월 개관

서울시는 11월 6일(금) △문화체육관광부 △CJ E&M 게임채널 OGN과  ’16년 4월 상암동에 개관 예정인  ‘e스포츠 전용 경기장’ 운영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내년 상암동에 문을 여는 e스포츠 전용 경기장은 800석 규모의 주경기장과 200석 규모의 보조 경기장이 6개 층에 걸쳐 조성되었고, 초대형 LED 스크린과 최신 음향시설, 넉넉한 좌석과 식음료 매점 등이 준비된다. 

e스포츠 경기장 운영 사업자인 CJ E&M 주식회사 OGN채널은 100억원 이상의 제반 시설 구축 비용을 투자한다. 

이외에도 서울시와 문화체육관광부, CJ E&M OGN, 서울산업진흥원, 한국콘텐츠진흥원 등이 참여하는 ‘e스포츠 전용 경기장 운영 협의회’를 구성해 경기장 운영과 관리, 마케팅 등 운영활성화를 위한 지속적인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서동록 서울시 경제진흥본부장은 “상암 e스포츠 경기장은 국내 최대의 e스포츠 인프라로, 서울을 세계 e스포츠 산업의 거점으로 자리매김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글/ GAME N COMPANY 게임앤컴퍼니 editor@gamencompany.com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