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국내 아동복 해외역직구 서비스 쓰리클랩스, 실리콘밸리 투자사로부터 투자유치 

국내 아동복을 해외로 판매하는 서비스인 (3Claps)가 지난 20일 실리콘밸리 투자사 사제 파트너스(Sazze Partners)와 국내 엑셀러레이터 프라이머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쓰리클랩스는 국내의 아동복 브랜드들을 북미시장에 판매하는 스타트업으로, 올해 2월에 런칭한 이후 소셜미디어 마케팅을 통해 미국의 헐리우드 스타들과 유명 블로거들 사이에서 알려지면서 미국내 육아주부들 사이에서 빠르게 입소문이 퍼지고 있다. 
 
2015년 가을/겨울 시즌 부터 평균 주문금액이 약 $100, 재구매율 30%가 나오면서 방문자수와 매출이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고, 최근에는 0세에서 2세까지의 제품 라인 구성을 마치고 조만간 판매를 개시할 예정이며, 미국내 반품 무료배송도 시작한다. 
 
쓰리클랩스 김민준 대표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북미시장에서 이커머스 사업에 대한 직접적인 경험을 가진 사제 파트너스와 함께 가장 큰 규모의 매출이 몰리는 Holiday season에 좀 더 공격적인 마케팅을 진행하고, 그에 따른 물류시스템을 발전시킬수 있게 되었다.”고 밝혔다.
벤처스퀘어 미디어팀  editor@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