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한국벨킨, 애플 디바이스를 위한 패션 라이트닝 케이블 컬렉션 출시

[ H스포츠=구민승기자 ] 한국벨킨이 애플 디바이스를 위한 패션 라이트닝 케이블 컬렉션을 출시했다. 

한국벨킨(대표: 김대원 아시아(APeA) 총괄 본부장은 애플 디바이스를 위한 프리미엄 케이블, 벨킨 믹스잇↑(MIXIT↑) 패션 라이트닝 케이블 컬렉션을 새롭게 선보인다. 이번 신제품은 아이폰 6s 및 아이폰 6s 플러스를 비롯한 애플 디바이스를 언제 어디서나 빠르고 안전하게 충전 및 싱크할 수 있으며 디자인에 최신 패션 트렌드를 반영하여 자신만의 개성을 연출하는 스타일리시한 패션 아이템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기능성과 스타일의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벨킨 믹스잇↑(MIXIT↑) 패션 라이트닝 케이블 컬렉션은 올 가을 패션 트렌드 중의 하나인 프린지 스타일의 대표적인 디자인, 가죽 태슬을 비롯하여 메탈릭 마감의 키체인 디자인, 로프 스타일의 클립 디자인 등 총 3가지 디자인으로 출시되었으며 대부분의 가방, 지갑 또는 백팩에 연결하거나 열쇠고리로 활용하는 등 사용자의 개성과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선택해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애플 MFi(Made For iPhone/iPad/iPod) 인증을 받아 애플 디바이스와의 완벽한 호환성 및 안전성을 자랑한다.

핸드백이나 가방에 연결하여 자신만의 감성적인 스타일을 살릴 수 있는 패션 아이템으로 사용할 수 있는 벨킨 믹스잇↑(MIXIT↑) 태슬 라이트닝 케이블은 천연 가죽 소재의 태슬 장식이 돋보이는 라이트닝 케이블로, 핸드백이나 가방에 스타일리시한 포인트를 더해준다. 2.4A의 고속 충전을 지원해 애플 디바이스를 빠르게 충전할 수 있으며, 사진이나 음악 등 데이터의 공유가 필요할 때도 안정적인 전송이 가능하다. 색상은 골드, 실버, 핑크, 블랙 등 총 네 가지이다.

벨킨 믹스잇↑(MIXIT↑) 키체인 라이트닝 케이블은 가벼운 고급 알루미늄 소재와 메탈릭 마감이 돋보이는 열쇠고리 디자인의 제품으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휴대할 수 있으며 패션 액세서리로 사용이 가능하다. 2.4A의 고속 충전을 지원해 빠르게 충전할 수 있고, 사진이나 음악 등 데이터의 공유가 필요할 때도 안정적인 전송이 가능하다. 또한 라이트닝 케이블은 360도 회전이 가능하며 70도 각도로 휘어지는 유연한 재질로 되어 있어 쉽고 편리하게 애플 디바이스의 충전 및 싱크가 가능하다. 라이트닝 케이블을 사용하지 않을 때에는 키체인의 알루미늄 바디 안에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으며 색상은 골드, 실버, 그레이 등 총 세 가지다. 

다양한 색상의 직물 소재가 조화롭게 짜여진 브레이디드(braided) 케이블과 가볍고 부드러운 마감의 슬라이딩 커버로 구성되어 있는 벨킨 믹스잇↑(MIXIT↑) 클립 라이트닝 케이블은 일상 생활에서 사용하는 데일리 백에 연결하여 스타일리시하게 연출하거나 등산, 사이클링, 여행 등 아웃도어 활동에서 사용하는 백팩과도 완벽하게 매치하여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2.4A의 고속 충전을 지원하여 애플 디바이스의 빠른 충전이 가능하며 사진, 음악 등 데이터의 공유가 필요할 때에도 안정적인 전송이 가능하다. 라이트닝 케이블을 사용하지 않을 때에는 슬리이딩 커버 안에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으며 색상은 블루, 핑크, 퍼플, 블랙 등 총 네 가지이다. 

벨킨 아시아(APeA) 마케팅팀 정윤경 부장은 “라이트닝 케이블은 애플 디바이스 사용자들이 매일 사용하는 데일리 필수 아이템이며 최근에는 본인의 취향과 스타일에 맞는 다양한 디자인과 컬러의 라이트닝 케이블을 원하는 사용자들이 많다”며 “벨킨은 사용자의 개성과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하여, 15cm, 1.2m, 2m, 3m 등 여러 가지 길이 및 컬러의 라이트닝 케이블을 비롯하여 이번에 출시한 벨킨 믹스잇↑(MIXIT↑) 패션 라이트닝 케이블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종류의 라이트닝 케이블 라인업을 갖추고 있으며 우수한 품질은 물론 고객 지원 서비스까지 완벽하게 제공하므로 새롭게 출시된 아이폰 6s를 사용하는 소비자의 머스트해브 아이템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글/ H스포츠 구민승 kms@hsports.co.kr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