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60초 모바일뉴스] 800번의 낙방 배우, 나는 ____ 입니다.

 

[60초 모바일뉴스] 800번의 낙방 배우, 나는 ____ 입니다​ㅣ 유튜브 동영상으로 보기

 

[60초 뉴스 크리에이터 성창규] 복면 속에 가려진 세상의 이야기, QBS 60초 복면 뉴스입니다.
얼마 전, 인터넷에서 화제가 된 저의 이야기, 지금부터 함께 들어보시죠.

#1. 800번의 오디션 낙방, 10년 무명 생활
제 꿈은 어려서부터 세계적인 배우가 되는 거였습니다.
요리사, 페인트 공, 바텐더 등등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오디션 소식이 들리면, 곧바로 달려갔죠.
결과요? ‘평범하다’, ‘개성이 없다’는 대답뿐이었습니다.
상처 받지 않았냐고요? 뭐, 한 800번 쯤 들으니 오히려 의지만 더 불타오르더군요.

#2. 희망의 문턱에서 또 한 번의 좌절이 찾아오다.
그래도 10년을 보내자 마침내 한 연극무대를 통해 젊은 말론 브란도란 극찬을 받으며 주목을 받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제 인생이 좀 풀리나보다 싶었죠.
뇌종양 선고를 받기 전까지는요.
10시간의 대수술 끝에 제가 얻은 건 안면 마비와 왼쪽 청력 상실.
배우에게 안면 마비라니, 죽음과도 같은 고통이었습니다.
그래도 전, 배우의 길을 포기할 순 없었습니다.
미친 듯이 재활치료에 매달리기 시작했죠. 그리고 마침내, 기적적으로 극복하게 됐습니다.

#3. 내 이름은 “헐크,비긴어게인의 주인공 마크 러팔로”입니다.
다시 배우로 복귀한 저는 이전보다 더욱 잘나가는 배우가 됐습니다.
저의 작품이 궁금하다고요? 힌트로 저의 대표작 두 편을 보여드리죠.
“어벤져스”, 그리고 “비긴어게인”.
수많은 위기 속에서도 끝까지 꿈을 포기하지 않았던 배우 마크 러팔로.
한 토크쇼에서 그는 지나온 인생에 대해 이런 말을 했습니다.
노력과 운이 맞아 떨어지는 순간이 한 번은 꼭 온다.
지금까지 복면 속에 가려진 배우의 이야기, 어떠셨나요?

지금 이 순간, 취업을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는 여러분에게도 노력과 운이 맞아 떨어지는 순간이 찾아오길 바라며, 지금까지 뉴스 크리에이터 성창규였습니다.

▷60초 뉴스 크리에이터 성창규 60snews@QBSi.co.kr (방송/온라인/모바일/페이스북 뉴스 제보?문의)

글/ 60초 모바일 뉴스 60초 뉴스 크리에이터 60snews@qbsi.co.kr

60초 모바일 뉴스

'60초 모바일 뉴스'는 본격적인 모바일 시청시대 도래를 맞아 모바일 시청자의 라이프스타일과 눈높이를 고려한 모바일 최적화 뉴스를 지향해 탄생했습니다.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