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맨투맨’의 A to Z 코디 방법은?

[ H스포츠=구민승기자 ] 낮과 밤의 기온차이를 느꼈다면 당신은 이미 가을을 맞이할 준비가 되어 있는 사람이 아닐까싶다.

무엇보다도 이번 2015 F/W에서 강세를 보이는 아이템을 몇 가지 중 하나만 택하자면 많은 사람들이 즐겨 입고 다니는 맨투맨(man to man)이 될 것이다.

맨투맨의 장점중의 하나는 일교차가 심한 요즘 같은 때에 느낄 수 있다. 소매를 걷으면 바로 또 다른 느낌을 연출할 수 있으면서 편리하다는 장점이 있다.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은 아이템. 누구라도 집에 하나쯤은 있을 바로 그 옷, 남여 모두에게 사랑받는 맨투맨(man to man)이다. 일단 연출법은 간단하다. 스타일의 공식은 늘 넘치지 않고, 지나치지 않게 코디를 하면 된다는 것이다.

STYLE 1. 흰색 맨투맨

밝은 상의 맨투맨은 기본적으로 어두운 하의를 매치하는 것이 축소 색으로써 조금 더 매끈하고 슬림하게 보이는 느낌이 있으므로 코팅진이나 어두운색의 레깅스, 블랙진을 입으면 어울리는 코디를 할 수가 있다.

특히 밝은 색깔의 맨투맨은 아이보리 등 여러 가지 반사색이 있으므로 어울리는 보색 역시 알아두면 스타일링을 할 때 유용하다.

기본적으로 맨투맨은 구두보다는 편안한 느낌의 운동화가 모두 잘 어울리기 때문에 운동화를 신으면 편안하면서도 깔끔한 코디를 완성시킬 수가 있다.

STYLE 2. 검은색 맨투맨+스커트

어두운색상의 맨투맨은 오히려 코디하기가 어렵다. 쉬운 듯, 무난한 듯 하의를 밝게 맞추기에는 여러 가지가 신경 쓰이고, 또 의외로 어떠한 부분을 강조하지 않으면 여간 심심해 보이는 룩 때문에 동네 마실 나오는 룩이 되지 않으려면 디테일부터 신경 쓸 것이 한두 개가 아니다.

그래서 검은색 맨투맨과 함께 스커트를 함께 스타일링을 한다면 지금까지의 고민들을 한꺼번에 날려줄 수 있을 것이다.

스커트는 하체의 시선을 분산시키는 장점이 있다. 특히 상의가 아무것도 없는 무지의 단색일수록 이 트릭은 더욱 잘 적용된다. 스커트역시 엉뚱한 화려한 장식이 달려있는 것 보다는 같은 계열이나, 비슷한 계열에서 많이 벗어나지 않는 범위 내에서 매치하면 좋다.

마이크로미니 기장까지는 아니더라도 미니기장과 앵클까지 오는 양말까지 코디한다면 센스가 돋보일 수 있다.

STYLE 3. 맨투맨+청바지

맨투맨에 짧은 바지를 매치하는 것은 거의 다리 그 자체만 보이기 때문에 웬만한 각선미를 가지고 있지 않고서는 운동화를 신었을 때, 특히 여성들이 느끼기에 거울속의 자신과 마주하였을 그 순간 좌절과 슬픔을 느낄 것이 분명하다.

그런 단점을 보완하기 하기 위해 하이힐과 함께 청바지를 입으면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예쁜 핏을 만들 수가 있다. 특히 맨투맨이 어두운 계열일수록 진청보다는 중청이 잘 어울린다.

이번시즌에는 다양한 느낌의 맨투맨이 출시되고 있다. 맨투맨은 현재진행형으로서 앞으로 영원히 남여 모두에게 친구 같은 존재로 남아있을 것이다. 맨투맨 코디로 귀여움부터 섹시함까지 다양한 모습을 연출해보는 것은 어떨까.

<글/사진 제공> 차윤진 칼럼니스트 제공

글/ H스포츠 구민승 kms@hsports.co.kr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